• 아시아투데이 로고
슈퍼주니어 신동 “누구냐 신고한다” 해킹 시도에 경고
2020. 07. 03 (금)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2.6℃

도쿄 23.7℃

베이징 21.6℃

자카르타 25.4℃

슈퍼주니어 신동 “누구냐 신고한다” 해킹 시도에 경고

기사승인 2020. 05. 27. 23:1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신동 트위터 캡처

그룹 슈퍼주니어 멤버 신동이 SNS 해킹 시도에 대해 경고 메시지를 남겼다.



신동은 27일 자신의 SNS에 영어와 숫자 등의 게시물이 올라오자 "이거 내가 남긴 것 아닌데"라며 "이게 뭐지 나도 한참 보고 있었는데 웹으로 작성 됐다는데 난 데스크탑으로 트위터를 하지 않아요 어허 어떤 놈이야"라고 글을 적었다.

이어 신동은 "2차 보안 등록했다. 이제 걱정하지 말라"고 밝혔고 국외발신 문자 메시지를 캡처해 공유하며 "조심해 다 잡아낼꺼야"라고 경고했다.

이후에도 신동은 "누구냐 또 왔다 마지막 경고야"라며 메시지를 남겼다.

한편 신동은 tvN 예능 프로그램 '대탈출3'에 출연 중이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