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늦잠 잔 황석영’…‘철도원 삼대’ 신간출간 기자간담회 결국 취소
2020. 07. 12 (일)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1.8℃

도쿄 25.4℃

베이징 23.1℃

자카르타 26.8℃

‘늦잠 잔 황석영’…‘철도원 삼대’ 신간출간 기자간담회 결국 취소

기사승인 2020. 05. 28. 13:5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소설가 황석영이 30년 걸린 신작 ‘철도원 삼대’로 귀환하려 했으나 열차에 타지 못 했다.

28일 오전 11시 서울 마포구 창비서교빌딩 50주년홀에서 열릴 예정이었던 황석영 신작소설 ‘철도원 삼대’ 출간 기자간담회가 취소됐다.

KakaoTalk_20200528_113023961_09 copy
28일 오전 11시 서울 마포구 창비서교빌딩 50주년홀에서 열릴 예정이었던 황석영 신작소설 ‘철도원 삼대’ 출간 기자간담회 취소를 관계자가 알리고 있다.
도서출판 창비에 따르면 소설가 황석영이 기자간담회 전날인 27일 광주에서 5.18 민주화운동 40주년 관련 행사를 마친 뒤 전북 익산으로 이동해 1박 한 뒤 서울로 이동할 예정이었으나 황 작가가 늦잠으로 인해 열차에 오르지 못해 불가피하게 내달 2일로 기자간담회가 연기됐다고 밝혔다.

KakaoTalk_20200528_113023961_08 copy
28일 오전 11시 서울 마포구 창비서교빌딩 50주년홀에서 열릴 예정이었던 황석영 신작소설 ‘철도원 삼대’ 출간 기자간담회 취소로 황 작가 자리가 비어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