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NH투자증권, 첫거래 고객 대상 ‘연 4.5% 적립형 발행어음’ 이벤트
2020. 07. 03 (금)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2.6℃

도쿄 23.7℃

베이징 21.6℃

자카르타 25.4℃

NH투자증권, 첫거래 고객 대상 ‘연 4.5% 적립형 발행어음’ 이벤트

기사승인 2020. 06. 01. 09:5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20200601 NH투자증권
NH투자증권이 첫 거래 고객을 위한 적립형 발행어음 이벤트 실시한다고 1일 밝혔다, /제공=NH투자증권
NH투자증권은 카카오뱅크 연계계좌개설 고객을 대상으로 연4.5%(세전) 금리를 제공하는 발행어음 특판 이벤트를 이달 말까지 연장 실시한다고 1일 밝혔다. 초저금리 시대 금융상품 투자에 대한 고객들의 갈증을 적극 반영하기 위해서다.

NH투자증권은 올해 2월 24일부터 카카오뱅크연계 증권계좌 간편 개설 서비스를 진행하고 있다. 젊은 고객이 많은 카카오뱅크와 혁신적인 행보를 이어가는 대형증권사 NH투자증권의 시너지로 5월 말 현재 개설 계좌수는 47만 계좌, 유입자산 1조 원을 돌파했다. 최근 동학개미운동으로 증권사 계좌개설이 폭증한 증권사들 중에서도 상당한 수준이다.

카카오뱅크 연계계좌 개설 고객 중 약 76%가 20,30대 젊은 고객이며, 대부분 주식 투자가 처음인 고객들이 많다. NH투자증권은 투자 첫걸음에 긍정적인 경험을 제공하기 위하여 발행어음 특별판매 이벤트를 6월 말까지 연장하기로 했다.

이번 이벤트는 NH투자증권 최초 신규 고객(주민등록번호 기준)이 카카오뱅크 앱을 통해 나무 계좌를 개설 시 참여할 수 있다. 또한 국내주식 위탁매매수수료 평생 우대(수수료율 0.0050319%) 적용 및 계좌 개설 즉시 축하금 5000원도 지급한다.

적립식 발행어음의 월 납입금액은 최소 1만 원에서 최대 50만 원이며, 납입 기간은 6개월(최대 300만원)이다. 다만 선착순 4만 명이 채워지면 해당 이벤트는 조기종료될 수 있다.

김두헌 NH투자증권 Digital영업본부장 상무는 “한국은행 기준금리 0%대 초저금리 시대에 고객들이 원하는 상품이 무엇인지 고민했다”며 “투자의 ‘시작은 나무로’ 할 수 있게끔 고객이 원하는 최적의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