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아모레퍼시픽, 바이탈뷰티 ‘명작수천’ 출시
2020. 07. 06 (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0.4℃

도쿄 26.2℃

베이징 31.9℃

자카르타 33℃

아모레퍼시픽, 바이탈뷰티 ‘명작수천’ 출시

기사승인 2020. 06. 03. 14:2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바이탈뷰티] '명작수천' 연출컷(1)
바이탈뷰티 명작수천/제공 = 아모레퍼시픽
아모레퍼시픽의 이너뷰티 솔루션 브랜드 바이탈뷰티가 진귀한 5대 원료를 담은 궁극의 프레스티지 앰플 ‘명작수천’을 새롭게 출시했다고 3일 밝혔다.

바이탈뷰티 ‘명작수천’은’ 동양의 오랜 탐구를 거친 원료를 현대 과학기술로 재해석한 프레스티지 인삼열매 앰플이다. 최고급 녹용·인삼 열매·침향·송엽·백화고 등 진귀한 5대 원료를 담아냈다.

녹용은 조직이 치밀해 상급으로 분류하는 분골과 상대만을 고집하며 뉴질랜드 적록의 녹용을 선택했다. 뉴질랜드 정부의 품질관리 시스템을 비롯해 까다로운 10단계의 자체 검증을 통과했다. 인삼 열매는 인삼의 청춘기라 할 수 있는 4년근 이상 인삼에서 1년 중 단 한 번, 7일간만 얻을 수 있는 귀한 원료로 흔히 알려진 홍삼보다 사포닌과 유효 성분이 풍부한 것이 특징이다.

‘물에 가라앉는 향나무’라는 의미의 침향은 동의보감·본초강목 등 고서에서도 다룬 귀한 향 중 하나로 미세 분말 가공법을 거쳐 고유의 기품 있는 향을 유지한다. 소나무 중 최고의 품질을 자랑하는 울진 금강송에서 자연 건조 상태로 겨울에 채취한 금강송엽도 함유했다. 백화고는 한라산 해발 900m 고지 산간에서 자연 재배 방식으로 겨울을 난 뒤, 100시간의 자연 건조를 거쳤다.

명작수천은 앰플을 열어 향을 깊게 음미한 뒤 입안에 조금 머금어 진귀한 원료의 풍미를 느낀 다음 3~5회에 걸쳐 천천히 마시면 원료에 담긴 시간의 가치를 경험할 수 있다는 것이 아모레퍼시픽 측 설명이다.

바이탈뷰티 명작수천은 6월부터 아모레퍼시픽 카운셀러를 통해(예약 판매) 만나볼 수 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