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LG전자, K61·K41S 캐나다 출시…“실속형 스마트폰 시장 공략 가속도”
2020. 07. 03 (금)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5.2℃

도쿄 20.6℃

베이징 25.3℃

자카르타 29.4℃

LG전자, K61·K41S 캐나다 출시…“실속형 스마트폰 시장 공략 가속도”

기사승인 2020. 06. 04. 10:0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LG전자 K61와 K41S 모델
LG전자 실속형 스마트폰 ‘LG K61(왼쪽)’와 ‘LG K41S’.
LG전자가 실속형 스마트폰 시장 공략에 가속도를 낸다.

LG전자는 4일(현지시간) 벨(Bell)·비디오트론(Videotron) 등 캐나다 이동통신사를 통해 실속형 스마트폰 ‘LG K61’ ‘LG K41S’ 등을 출시했다고 밝혔다. 두 제품은 앞서 지난 5월 멕시코·브라질 등 중남미 시장에도 출시됐으며, LG K61(한국 모델명 LG Q61)은 지난달 말 한국에도 출시된 바 있다.

LG전자는 2분기에 유럽·아시아 지역 주요 국가에도 신제품 2종을 순차 출시할 계획이다.

실속형 스마트폰 2종은 후면에 표준·초광각·심도·접사 등 4개의 고급 렌즈를 탑재했다. 고객이 후면 쿼드 카메라를 사용하면 초광각부터 접사까지 다양한 사진을 선명하게 촬영할 수 있다.

LG전자는 영상 콘텐츠를 즐기는 고객이 늘어나는 것을 고려해 두 제품 모두 6.5형 대화면 디스플레이를 탑재했다. 또 LG K61, K41S 각각 19.5:9, 20:9 시네마틱 비율을 구현해 몰입감을 높였다. 전면카메라가 차지하는 면적도 줄였다. 이를 위해 LG K61, K41S에 각각 ‘홀인’ ‘V노치’ 스타일 디자인을 적용했다.

또한 4000mAh 대용량 배터리를 탑재해 동영상 시청, 웹서핑 등 전력 소비가 많은 멀티미디어 환경에서 배터리 걱정도 덜었다.

두 제품은 미국 국방부 군사표준규격인 ‘밀리터리 스펙’을 통과해 내구성도 강화됐다.

LG전자 MC해외영업그룹 정수헌 부사장은 “고객에게 꼭 필요한 기능과 가격 경쟁력을 갖춘 실속형 제품을 지속 출시해 고객 선택의 폭을 넓혀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