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미군 헬기, ‘엔진 이상 감지’로 한강공원에 비상착륙…탑승자 모두 무사해
2020. 08. 09 (일)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1.4℃

도쿄 28.1℃

베이징 30.7℃

자카르타 29.2℃

미군 헬기, ‘엔진 이상 감지’로 한강공원에 비상착륙…탑승자 모두 무사해

기사승인 2020. 07. 02. 17:3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경찰
서울 용산구 이촌동 한강공원에 주한미군 헬기가 비상착륙했다. 다행히 인명피해는 없었다.

2일 경찰에 따르면 이날 오후 3시55분께 서울 용산기지를 출발해 평택으로 향하던 주한미군 소속 블랙호크(UH-60) 1대가 용산구 이촌동 한강공원 공터에 비상착륙했다.

이는 운항 중이던 UH-60이 엔진 이상을 감지하는 등 기체 이상에 따른 불시착으로 확인됐다.

당시 UH-60에 타고 있던 5명은 모두 무사한 것으로 파악됐지만, 비상착륙 과정에서 공터에 설치된 천막이 프로펠러 바람에 일부 파손됐다.

주한미군은 정확한 사고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