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전주시, 특수형태근로자·프리랜서 직업훈련비 지원
2020. 08. 15 (토)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3.8℃

도쿄 35.4℃

베이징 26.2℃

자카르타 31.6℃

전주시, 특수형태근로자·프리랜서 직업훈련비 지원

기사승인 2020. 07. 03. 11:2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6일부터 특수형태근로종사자·프리랜서 대상으로 직업훈련비 지원사업 접수
전주시
전주시청
전주 박윤근 기자 = 전북 전주시가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움을 겪은 특수형태근로자와 프리랜서를 위한 직업훈련 비용을 지원하기로 했다.

전주시는 자기개발 및 전직훈련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특수형태근로종사자와 프리랜서 등 1000명을 대상으로 직업훈련비 지원사업을 추진한다고 3일 밝혔다.

지원내용은 올해 3월 이후 국민내일배움카드로 결제한 직업훈련비 중 국비부담금을 제외한 자비부담금으로 1인당 최대 50만원까지 지원한다.

지원대상은 고용노동부에서 발급하는 국민내일배움카드를 통해 직업훈련을 수강한 특수형태근로종사자 및 프리랜서다. 학습지교사, 학원 강사, 방과 후 강사, 방문판매원, 보험설계사, 북큐레이터, 번역가 등이 해당된다. 이 외에도 계약의 형태에 관계없이 노무를 제공해 근로하는 경우 해당된다.

단, △직업훈련 기간 고용보험가입자 △사업장 대표자 △특고·프리랜서 업무가 아닌 별도의 경제적 활동을 통해 수입이 발생하는 자 △기존 국민내일배움카드 자비부담금을 지원받은 자 등은 지원대상에서 제외된다.

직업훈련비를 지원받고자 하는 시민은 전주시 홈페이지에서 내려 받은 신청서와 수료증 등 구비서류를 갖춰 시청 일자리청년정책과로 오는 6일부터 접수하면 된다. 단, 예산이 소진된 경우 사업은 조기에 종료될 수 있다.

국민내일배움카드는 재직 여부에 관계 없이 직업훈련포털)에서 온라인으로 발급 신청하거나 전주고용복지플러스센터)로 방문해 발급받을 수 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