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권민아, 지민 사과에 추가 폭로 “숙소에 남자 데리고 와 성관계”
2020. 08. 15 (토)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9.2℃

도쿄 35.2℃

베이징 28.6℃

자카르타 31℃

권민아, 지민 사과에 추가 폭로 “숙소에 남자 데리고 와 성관계”

기사승인 2020. 07. 04. 22:5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권민아 인스타그램
AOA 지민이 탈퇴 멤버 권민아에 사과한 가운데 추가 폭로글이 올라왔다. 

권민아는 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가기 전에 할 말은 하고 가야겠다. 어제는 내가 바른 길로 가기 위해 그랬다고 했다. 그런 사람이 숙소에 남자 데리고 와서 성관계를 가졌냐"고 적었다. 


이어 "적어도 거짓말은 하지 마라. 끝까지 사과하기 싫고 나 싫어하는 건 알겠다. 들어올 때 그 눈빛 절대 잊지 못한다"며 "죽어서 똑같이 되돌려주겠다. 집에 있던 모든 눈과 귀들 당신들도 모두 똑같다"고 덧붙었다.

앞서 권민아는 자신이 AOA 활동 당시 10년동안 괴롭힘을 당했으며 그 멤버로 지민이 지목돼 파장이 일었다. 

이후 지민은 인스타그램을 통해 사과문을 공개했으나 또 다시 추가 폭로글이 올라왔다. 

-다음은 권민아 인스타그램 글 전문

빌었다니요? 가기 전에 할 말은 하고 갈게요.

어제는 뭐 제가 바른길로 가기 위해서 그랬다고 했잖아요. 그런 사람이 숙소에 남자 데리고 와서 ㅅㅅ 했어요? 본인부터 바른 길 가세요. 적어도 거짓말은 하지 말았어야지. 

끝까지 사과하기 싫고 나 싫어하는건 알겠어. 근데 뭐? 들어올때 그 눈빛 나 절대 안잊을께. 죽어서 똑같이 되돌려줄게. 제 집에 있었던 모든 눈과 귀들 당신들도 똑같아. 

신지민 언니 복 참 많다 좋겠다 다 언니 편이야. 언니가 이겼어 내가 졌어. 결국 내가 졌어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