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미 국무부, 비건 7~10 방한·방일 공식화
2020. 08. 14 (금)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7.6℃

도쿄 25.4℃

베이징 27.1℃

자카르타 24.8℃

미 국무부, 비건 7~10 방한·방일 공식화

기사승인 2020. 07. 06. 22:3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한일 당국자 만나 FFVD 관련 논의"
비건
스티븐 비건 미국 국무부 특별대표가 지난 2019년 12월 16일 오전 서울 종로구 외교부 청사에서 이도훈 외교부 한반도평화교섭본부장과 북핵 수석대표협의를 가진 뒤 열린 약식 회견에서 발언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미 국무부가 스티븐 비건 미국 국무부 부장관의 한국과 일본 방문 일정을 공식화 했다.

미 국무부는 6일(현지시간) 보도자료를 통해 “비건 부장관이 7∼10일 한국과 일본을 잇따라 방문한다”며 이같이 밝혔다.

미 국무부는 이번 순방 목적에 대해서는 “한국과 일본 당국자들과 만나 양국 및 국제 현안과 관련해 동맹간 긴밀한 협력을 지속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북한의 최종적이고 완전하게 검증된 비핵화(FFVD)에 대한 조율을 추가로 강화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외교부는 이날 비건 부장관이 7~9일 사흘간 한국에 머물며 강경화 외교부 장관과 이도훈 외교부 한반도평화교섭본부장 등과 면담할 예정이라고 알렸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