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합천창녕보 모래톱에 멸종위기 흰목물떼새 번식
2020. 08. 06 (목)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5℃

도쿄 27.4℃

베이징 29℃

자카르타 29.4℃

합천창녕보 모래톱에 멸종위기 흰목물떼새 번식

기사승인 2020. 07. 12. 14:5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noname01
환경부는 12일 낙동강 합천창녕보의 수위가 낮아지면서 드러난 상류 지역 모래톱에서 멸종위기 야생생물 Ⅱ급 흰목물떼새가 둥지를 틀어 알을 낳고 번식하는 모습을 확인했다고 밝혔다.

흰목물떼새는 국제적으로 보호받는 종으로, 국내에서도 드물게 발견된다. 하천 변 모래톱·자갈밭에만 둥지를 짓고 알을 낳는데 하천이 개발되고 모래톱이 줄어들면서 멸종위기에 몰렸다.

환경부 조사에서 합천창녕보 개방 이후 수위가 낮아지면서 상류 지역에서 증가한 모래톱 면적은 축구장의 22배 정도로 나타났다. 이 모래톱에서 흰목물떼새가 둥지를 틀고 번식하는 것이 확인됐다.

또한 조사구간 내 4마리 이상의 흰목물떼새 성조가 서식하며, 2개의 둥지와 둥지별로 4개의 알이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김영훈 환경부 4대강 조사·평가단장은 “이번에 발견된 흰목물떼새는 전 세계 1만여 마리에 불과해 국제적으로 보호가 필요한 멸종위기종”이라며 “보 주변 멸종위기 야생생물 보호 등 생태계 영향을 면밀히 검토해 보 개방·모니터링을 추진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밝혔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