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광주은행, 2020년 하반기 경영전략회의 개최
2020. 08. 13 (목)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1.4℃

도쿄 27.3℃

베이징 22.3℃

자카르타 28.6℃

광주은행, 2020년 하반기 경영전략회의 개최

기사승인 2020. 07. 15. 17:4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20200715_113_3
하반기 경영전략회의서 진행된 시상식 모습./제공=광주은행
광주은행(은행장 송종욱)은 15일부터 20일까지 본점에서 2020년 하반기 경영전략회의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코로나19’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유지에 따라 실내에서 50명 이상이 대면으로 모이는 집합·모임·행사가 금지되고 있다. 이에 광주은행은 기존에 본점 대강당에서 임직원 200여명이 모여 대면회의를 진행했던 방식에서 벗어나 영업 본부별로 일정을 달리해 하반기 경영전략회의를 개최한다.

첫째 날 15일에는 상반기에 우수한 실적을 거둔 직원에 대한 시상식을 진행하며 직원들의 사기를 높였고, 둘째 날인 16일부터 20일까지는 각 본부별 하반기 전략 및 업무계획을 발표하고, 구체적인 경영방침과 중점 추진전략을 공유하며 임직원들의 각오를 새롭게 다질 예정이다.

송종욱 광주은행장은 “‘코로나19’로 모두가 힘든 시기이지만 다가올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대비하기 위해 위기를 기회로 바꾸는 지혜와 용기가 필요한 때임을 명심하며 올 하반기 수익성·건전성을 바탕으로 한 질적성장 추진과 지역밀착경영, 언택트 시대에 대응하는 디지털 역량 강화를 위해 전 임직원이 새로운 다짐과 각오로 임해주길 바란다”면서 “더불어 광주·전남 대표은행으로서 ‘코로나19’ 위기를 함께 극복해 나가며 지역과 상생하는 100년 은행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임직원 모두가 선도적 역할을 해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광주은행은 지방은행 최고의 수익성과 건전성을 갖춘 리딩뱅크로의 도약을 위해 하반기 중점 추진전략으로 탄탄한 내실경영 강화, 지역밀착 경영 확대, 디지털 역량 제고를 내세웠다.

이를 위한 추진전략으로 수익성·자산건전성 관리 강화를 통한 내실경영 강화, 지역 중소기업 및 소상공인에 대한 ‘코로나19’ 금융지원과 포용금융 경영컨설팅 지원 등으로 지역밀착 영업 강화, 새로운 디지털비즈니스 발굴과 소매신용여신 혁신, 마이데이터 사업 적극 대응을 통해 언택트 시대를 대응하는 디지털 역량 강화를 제시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