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오바마·바이든·빌 게이츠·머스크·베이조스·애플 트위터 계정 해킹 당해
2020. 08. 10 (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3.2℃

도쿄 33.8℃

베이징 31.1℃

자카르타 0℃

오바마·바이든·빌 게이츠·머스크·베이조스·애플 트위터 계정 해킹 당해

기사승인 2020. 07. 16. 07:4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유명인사와 기술 기업 등 수천개 계정에 동일 메시지 게재 후 삭제돼
"30분 내 1000달러 비트코인 보내면 두배로 돌려줄게"
Election 2020 Joe Biden
버락 오바마 전 미국 대통령과 조 바이든 전 부통령, 빌 게이츠 마이크로소프트(MS) 창업자·일론 머스크 테슬라 최고경영자(CEO)·아마존 CEO 제프 베이조스 등 유명인사들과 애플 등 기술 기업들의 트위터 계정이 15일(현지시간) 해킹당했다. 사진은 바이든 전 부통령이 전날 미 델라워어주 윌밍턴에서 기자회견을 하는 모습./사진=윌밍턴 AP=연합뉴스
버락 오바마 전 미국 대통령과 조 바이든 전 부통령, 빌 게이츠 마이크로소프트(MS) 창업자·일론 머스크 테슬라 최고경영자(CEO)·아마존 CEO 제프 베이조스 등 유명인사들과 애플 등 기술 기업들의 트위터 계정이 해킹당했다.

이들의 공식 계정에 15일 오후 4시(현지시간)경 ‘30분 안에 1000달러(120만원)를 비트코인으로 보내면 돈을 두배로 돌려주겠다’는 글이 올라왔다가 삭제됐다.

미국 민주당 대선후보 경선에 출마했던 마이클 블룸버그 전 뉴욕시장, 억만장자 래퍼 카녜이 웨스트의 트위터 계정도 해킹된 것으로 알려졌다.

이 메시지는 수천개의 트위터 계정에 게재됐다가 삭제됐고, 일부 계정에는 같은 메시지가 다시 게재된 것으로 알려졌다.

트위터는 명백한 해킹으로 보인다며 곧 성명을 발표하겠고 밝혔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