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익산시 실내체육시설 ‘제한적 운영’
2020. 08. 14 (금)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0.6℃

도쿄 29.7℃

베이징 30.7℃

자카르타 29.4℃

익산시 실내체육시설 ‘제한적 운영’

기사승인 2020. 07. 31. 10:3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국민생활관 수영장 등 실내 체육시설 단계적 개방
방역관리자 배치, 철저한 방역수칙 준수 하에 운영
익산시
익산시 청사
익산 박윤근 기자 = 전북 익산시가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해 임시 휴관했던 실내체육시설을 철저한 방역수칙 준수 하에 단계적으로 운영을 재개한다.

31일 익산시에 따르면 다음 달 4일부터 국민생활관과 함열스포츠센터 수영장, 문화체육센터가 다시 운영을 시작한다. 지난 2월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휴관에 들어간 지 6개월 만이다.

문화체육센터는 수영장과 헬스장, 샤워, 스쿼시 시설을 개방하며 수영장 체온조절실과 헬스장 내 탕과 사우나 시설은 개방하지 않는다.

시는 코로나19 방역을 위해 각 시설별로 방역관리자를 배치해 운영한다. 입장 시 발열체크와 방명록 또는 QR코드를 확인하며 사회적 거리두기를 지속적으로 유지한다.

동시 입장 인원을 최대 헬스장 40명, 수영장 75명으로 제한하고 시설 이용객들은 임시운영 기간 동안 일일 입장권만 사용 가능하며 수업은 진행하지 않는다.

아울러 런닝머신과 워킹머신, 사이클은 사회적 거리두기를 위해 격칸으로 운영되며 수건과 헬스복 등 공용물품은 지급되지 않는다.

국민생활관과 함열스포츠센터 수영장도 8월 4일부터 운영을 시작한다. 코로나19 상황이 종료될 때까지 강습 프로그램은 중단되며 자유 수영만 가능하다.

시는 코로나19 방역을 위해 1일 이용권과 예약제를 실시하고 회차별 이용 이원을 90명(남·여 각각 45명씩)으로 한정해 제한적으로 운영할 예정이다.

이용객들은 체온측정과 명부작성, 마스크 착용 등 철저한 개인 방역수칙 준수 하에 수영장에 입장할 수 있으며 체온조절실과 탕은 당분간 운영하지 않는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