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봉화군, 가재마을서 ‘생태예술제’ 개막…9일까지 체험행사 등 다채
2020. 08. 13 (목)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6.6℃

도쿄 27.5℃

베이징 22.9℃

자카르타 28℃

봉화군, 가재마을서 ‘생태예술제’ 개막…9일까지 체험행사 등 다채

기사승인 2020. 08. 02. 16:2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자연과 예술의 만남으로 다채로운 즐거움 선사
1. 생태예술제 - 홍보자료(1)
봉화군 봉성면 우곡리 가재마을에서 열리는 생태예술제 행사 모습./제공=봉화군
봉화 김정섭 기자 = 경북 봉화군 봉성면 우곡리 가재마을에서 ‘2020년 생태예술제’가 열린다.

2일 봉화군에 따르면 (사)한국예총봉화지회가 주관하는 이번 생태예술제는 1일 개막식을 시작으로 2일과 오는 8~9일 등 총 4일간 개최된다.

개막식에는 엄태항 봉화군수, 권영준 봉화군의회 의장, 박현국 경북도의원, 최창섭 (재)봉화축제관광재단 대표이사를 비롯해 권오수 한국미술협회 경상북도지회장, 임휘삼 (사)한국예총 예천부회장 등 내·외부 관계자 30여명이 참석했다.

행사는 개막식을 시작으로 삼굿구이 등 생태체험과 더불어 축하공연, 가재마을 가요제, 전시전 등 다양한 예술행사를 선보여 무더위 속 행사장을 찾은 방문객들에게 다채로운 즐거움을 선사했다.

생태예술제는 창평 못뚝을 걸으며 만나보는 산책 거리전, 봉화국악·음악·연예인협회의 다양한 축하공연도 함께 펼쳐지며 올해는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사전예약을 통해 참가인원을 100명으로 제한해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하면서 진행한다.

정해수 한국예총봉화지회장은 “생태예술제가 청정 봉화의 예술 발전과 코로나19 극복의 밝은 내일을 기약하는 시간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