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부천시, 11월까지 ‘희망부천 4500!’ 일자리사업 추진
2020. 08. 13 (목)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6.6℃

도쿄 27.5℃

베이징 22.9℃

자카르타 28℃

부천시, 11월까지 ‘희망부천 4500!’ 일자리사업 추진

기사승인 2020. 08. 02. 13:2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부천 장이준 기자 = 경기 부천시는 코로나19 장기화로 경제적 어려움을 겪는 취약계층 등에 공공일자리를 제공, 생계를 지원하고 지역경제 활력을 제고하기 위한 희망일자리사업 ‘희망부천 4500!’을 5일부터 11월까지 시행한다고 2일 밝혔다.

시는 각 분야 지원자 5329명 중 취업취약계층, 코로나19로 실직·폐업한 자, 청년층 등 4500명을 선발했다.

이들은 480개 사업을 추진하는 부서에 배치돼 △개업하고 싶은 부천 만들기 △안전한 부천 만들기(생활 방역 추진) △청년이 행복한 부천 만들기 △깨끗·초록 부천 만들기 △특별한 부천 만들기 등 사업 5대 슬로건 아래 활동한다.

참여자에게는 시급 8590원과 주·연차 수당, 4대 보험가입을 지원하며 근로 시간은 65세 미만 주 20~40시간, 65세 이상은 주 15시간이다.

부천시는 사업 종료 후 참여자를 대상으로 부천시 및 관련 기관의 채용박람회, 취업알선 등의 프로그램에 참여할 기회를 제공해 개인의 역량에 적합한 민간 일자리를 연결해 줄 계획이다.

희망일자리사업 관련 자세한 사항은 부천시 콜센터, 일자리정책과 희망일자리사업 TF로 문의하면 된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