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한국씨티은행, 청년 취준생들과 ‘온라인 직무 멘토링, 랜선JOB談’ 진행

한국씨티은행, 청년 취준생들과 ‘온라인 직무 멘토링, 랜선JOB談’ 진행

기사승인 2020. 08. 07. 13:1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사진2 (3)
사진제공=/한국씨티은행
한국씨티은행은 서울시자원봉사센터와 지난 6일 서울 마포구 소재 프론트원에서 ‘한국씨티은행 임직원과 함께하는 온라인 직무 멘토링, 랜선 잡(Job)담(談)’을 개최했다고 7일 밝혔다.

‘랜선 잡(Job)담(談)’은 직무를 뜻하는 영어단어 JOB(잡)과 대화를 의미하는 한자 談(담)의 합성어로, 온라인 채널을 통해 현직 임직원들과 청년 취업 준비생들이 직무에 대한 소개나 경험·준비 방법 등을 공유하며 이야기를 나누는 자리를 의미한다.

이번 ‘랜선 잡(Job)담(談)’은 온라인 화상 플랫폼을 통해 한국씨티은행 임직원 12명과 청년 50여명이 참여했다.

1부에서는 한국씨티은행 투자자문부 박근배 부장이 청년의 눈높이로 투자 기본 개념 및 본질을 짚어보는 청년 맞춤형 특강 ‘슬기로운 투자생활’을 진행했다. 이어진 2부에서는 임직원 1인과 청년 4~6인이 직무별로 매칭돼, 은행 취업을 위한 커리어 코칭, 주요 행원 직무(수신상품·여신상품·카드상품·외환/수출입·디지털뱅킹), 일반 직무(인사·홍보·재무), 전산 직무(빅데이터/AI·데이터 분석) 등 총 11개 분야의 직무 멘토링이 진행됐다.

한국씨티은행 관계자는 “온라인 직무 멘토링은 15년째 이어온 씨티 글로벌 지역 사회 공헌의 날 활동의 일환으로 코로나 19로 인한 사회적 상황에 맞춰 비대면으로 진행했다”며 “씨티은행 임직원들이 청년 취업준비생들을 대상으로 다양한 직무의 경험과 지식을 함께 나눔으로써 진로를 모색하는 데 많은 도움이 되기를 바라며, 지속적으로 청년 진로 지원을 위한 프로그램을 이어갈 예정이다”라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