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울산시, ‘정신과적 응급개입팀’ 신설 운영

울산시, ‘정신과적 응급개입팀’ 신설 운영

기사승인 2020. 08. 10. 09:2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24시간 응급체계 구축…야간·주말·공휴일 상황 발생 시 즉시 현장 출동
울산 김남철 기자 = 울산시는 정신과적 응급상황 발생 시 현장 출동이 가능한 ‘응급개입팀’을 울산광역정신건강복지센터 내에 설치하고 운영에 들어간다고 10일 밝혔다.

‘응급개입팀(2인 1조)’은 평일 야간과 주말, 공휴일에 운영하며 평일 주간은 5개 구·군 기초정신건강복지센터가 대응한다.

‘응급개입팀’은 경찰, 소방(구급대원)과 함께 현장 출동해 자·타해 위험 대상자의 정신질환 및 정신과적 위기를 평가하고 안정 유도, 응급 진료 필요 시 적절한 의료기관으로 연계될 수 있도록 지원한다.

또 △24시간 정신건강위기상담 전화를 통한 심리지원 및 정신건강 정보 제공 △병원 정보제공 및 지역사회서비스 연계 △고위험군 전화 모니터링을 통한 대상자 안전 확인 및 심리지원 등의 업무를 담당한다.

시는 응급개입팀 운영으로 당사자와 가족, 지역사회 안전 도모 등 울산지역의 24시간 정신과적 응급대응체계 및 지역사회 안전망 구축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시 관계자는 “경찰, 소방 등과 효율적인 정신응급 대응으로 시민들에게 24시간 안전하고 건강한 지역사회 환경을 제공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