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하이투자증권, 기부 연계 ‘하이 대구사랑 랩’ 2종 출시

하이투자증권, 기부 연계 ‘하이 대구사랑 랩’ 2종 출시

기사승인 2020. 08. 11. 10:1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지난 10일 대구시사회복지협의회와 기부금 약정식을 맺은 후 최태곤 DGB금융지주 그룹지속가능경영총괄(왼쪽부터), 정병주 대구시사회복지협의회장, 이수섭 하이투자증권 WM사업본부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제공 = 하이투자증권
하이투자증권은 지역 경제 활성화와 취약계층 후원을 위해 기부활동과 연계한 ‘하이 대구사랑 랩’ 2종을 신규 출시했다고 11일 밝혔다.

이번에 새롭게 선보이는 ‘하이 대구사랑 랩’은 코로나19로 침체된 대구 지역 경제 활성화에 기여하기 위해 판매 수수료를 기준으로 기부금이 조성되는 특별한 상품이다.

랩이란 랩어카운트의 줄임말로 증권사에서 운용하는 종합자산관리 상품이다. 고객이 예탁한 재산을 투자 성향에 맞춰 자산 구성부터 운용 투자 자문에 이르기까지 통합적으로 관리하는 서비스를 제공한다.

‘하이 대구사랑 랩’ 2종은 ‘자산배분형’과 ‘혼합형’으로 나뉘며 주식, 채권, 원자재, 리츠 등 다양한 자산에 분산 투자하여 안정적인 수익을 추구한다. 증시 상승기 등 위험자산 선호기에 그 비중을 확대하여 목표수익을 실현하는 것을 기본 전략으로 랩 상품의 장점을 최대한 활용하고 운용하는 것이 특징이다.

특히 두 상품은 각각 절대수익률 6%와 3%를 달성하면 유동성 자산으로 전환하여 수익성을 확보한다. 고위험과 중위험의 위험등급으로 구분되며 고객 성향에 맞추어 선택 가능하다. 최소가입금액은 1000만원 이상, 계약기간은 1년(1년 단위 연장 및 중도 해지 가능)이다.

하이투자증권은 올 연말까지 상품 선취판매수수료의 일부 금액을 누적하여 해당 금액 수준으로 회사 재원으로 마련하는 1000만원과 DGB사회공헌재단에서 지정기탁한 성금 2000만원을 더한 총 3000만원을 대구 지역 영세 소상공인을 지원하는 데 기부할 예정이다.

앞서 지난 10일 하이투자증권은 대구시사회복지협의회와 기부금 약정식을 맺고 DGB사회공헌재단에서 마련한 1000만원을 우선 전달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