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강남에 이어 신촌서도 ‘묻지 마 폭행’…경찰 수사 착수

강남에 이어 신촌서도 ‘묻지 마 폭행’…경찰 수사 착수

기사승인 2020. 08. 13. 16:1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서대문서
서울 서대문경찰서 전경./아시아투데이 DB
서울 신촌에서 대낮에 ‘묻지 마 폭행 사건’이 발생해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서울 서대문경찰서는 신촌의 한 카페 앞에서 한 남성을 이유 없이 때리고 도주한 남성을 추적하고 있다고 13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이 남성은 지난 8일 오후 2시께 서울 서대문구 신촌 카페 앞에서 처음 본 30대 남성을 무작정 폭행한 혐의를 받는다.

해당 남성은 피해자에게 “맞짱뜨자”며 머리로 얼굴을 들이받고, 주먹을 휘두른 것으로 알려졌다.

그는 피해자를 때린 뒤 소리를 지르고 물건을 던지는 등 난동을 피우다 경찰에 신고를 당하자 도망간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폐쇄회로(CC)TV 자료 등을 확보해 해당 남성의 이동 경로를 파악하고 있다. 현재까지 추가피해는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