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신한은행, ‘중견기업-스타트업 디지털 전환 상생라운지’ 위한 업무협약 체결

신한은행, ‘중견기업-스타트업 디지털 전환 상생라운지’ 위한 업무협약 체결

기사승인 2020. 09. 25. 15:2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스타트업 상생라운지 지원 업무협약(발송)
25일 서울 강남구 소재 서울 코엑스 1층 그랜드볼룸에서 진행된 ‘중견기업-스타트업 디지털전환 상생라운지’에서 (좌측부터) 와디즈플랫폼(주) 최동철 대표이사, 신한은행 신연식 기업그룹 부행장, 한국중견기업연합회 반원익 부회장, 산업통상자원부 정승일 차관, 한국산업지능화협회 김태환 협회장, 신용보증기금 김충배 상임이사, 알바트로스인베스트먼트(주) 최정현 대표이사가 기념촬영 하고 있다. 사진제공=/신한은행
신한은행은 ‘중견기업-스타트업 디지털 전환 상생라운지’ 지원 및 운영을 위해 산업통상자원·한국중견기업연합회·한국산업지능화협회·신용보증기금·와디즈플랫폼㈜·알바트로스인베스트먼트㈜와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5일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은 중견기업의 디지털 전환을 촉진하고 시너지를 창출하기 위해 진행됐다.

‘중견기업-스타트업 디지털 전환 상생라운지’는 중견기업과 디지털 혁신 스타트업을 매칭해 디지털 기술기반의 새로운 비즈니스 발굴을 추진한다. 총 5회에 걸쳐 진행할 예정이다.

주요 내용으로는 ▲중견기업과 스타트업의 디지털 전환 협력을 위한 지원 ▲중견기업의 디지털 전환 촉진 환경 조성 ▲중견기업의 글로벌 경쟁력 강화 지원 ▲중견기업 디지털 전환 촉진을 위한 공동협력 사업 및 지원사업 연계 등이다. 향후 중견기업과 스타트업 간 디지털 전환 상생 활동을 지원하기 위해 적극 협력키로 했다.

신한은행은 스타트업 육성프로그램인 신한퓨처스랩 채널을 연계해 우수 스타트업을 추천하고 중견기업의 글로벌 진출을 지원할 계획이다. 또한 중견기업이 우호적 M&A 추진 시 인수금융을 지원하고 신사업개발 및 사업화에 필요한 자금 등을 지원할 예정이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디지털 전환은 업종을 불문하고 기업경쟁력을 확보하기 위한 필수 요소이며 국가산업 발전에 크게 이바지 할 것”이라며 “신한은행은 중견기업-스타트업 디지털 전환 상생 라운지를 통해 중견기업의 디지털 전환 성공사례가 창출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