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차에 깔린 60대 여성, 시민들이 차량 들어 구조…‘시민의식’ 빛났다

차에 깔린 60대 여성, 시민들이 차량 들어 구조…‘시민의식’ 빛났다

기사승인 2020. 10. 19. 17:4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20201019_173916
19일 오후 3시 40분경 충남 서산시 터미널 근처에서 시민들이 교통사고로 SUV차량에 깔린 60대 여성을 구조하기 위해 몰려들고 있다./이후철 기자
서산 이후철 기자 = 교통사고로 SUV차량에 깔린 60대 여성을 지나가던 시민 십여명이 모여 들어 차량을 들고 구조했다.

19일 오후 3시 40분경 충남 서산시 터미널 근처에서 60대여성이 교통사고로 SUV차량에 깔렸다.

사고가 나자 주변에 있던 시민 십여명이 모여 들었으며 다 함께 차량을 들어올리기 시작했고 곧바로 60대여성을 구조했다.

구조 후에는 시민들이 모두 뿔뿔이 흩어져 본인이 가던 길을 갔다.

서산소방서에 따르면 60대 여성은 응급조치 후 서산의료원으로 이송했으며 다행이 의식이 돌아왔다.

한 시민은 “이날 교통사고는 성숙한 시민의식으로 소종한 한사람의 목숨을 구했다”며 “현장에 계셨던 분들 모두 영웅”이라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