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BNK경남은행, 양산시에 이웃돕기 성품 기탁

BNK경남은행, 양산시에 이웃돕기 성품 기탁

기사승인 2020. 11. 27. 15:0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BNK 경남은행 기탁_Edited
BNK경남은행 관계자가 27일 김일권 양산시장(왼쪽 세 번째)에게 어려운 이웃돕기 성품을 기탁한 뒤 기념촬영하고 있다./제공=양산시
양산 이철우 기자 = BNK경남은행은 27일 경남 양산시청을 방문해 김일권 시장에게 연말연시 어려운 이웃들에게 전달해 달라며 900만원 상당의 김장김치 134박스와 겨울 이불 77채를 기탁했다.

이날 기탁식에는 예경탁 경남은행 상무, 황재철 양산금융센터장, 서태순 양산시청지점장이 참석했다.

이 성품은 경남 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양산지역 저소득층 211세대에 전달할 예정이다.

예경탁 상무는 “비록 작은 성품이지만 어려운 이웃들이 움츠러든 몸과 마음을 녹일 수 있었으면 좋겠다”며 “앞으로도 도움의 손길이 필요한 이웃들을 위해 지속적으로 사회복지증진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김일권 시장은 “다가오는 추위에 경남은행의 따뜻한 선물이 어려운 이웃들에게 큰 위로가 될 것 같다”며 “기탁해 주신 성품은 필요한 이웃들에게 잘 전달하겠다”고 화답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