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GS건설, 위례신도시 ‘위례자이 더 시티’ 이달 분양 예정

GS건설, 위례신도시 ‘위례자이 더 시티’ 이달 분양 예정

기사승인 2020. 12. 03. 13:0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위례 A2-6블록…신혼희망타운 첫 민간 건설사 브랜드 적용
공공분양 360가구, 신혼희망타운 분양 293가구
임대 147가구 총 800가구
위례자이 더 시티 투시도
위례자이 더 시티 투시도/제공=GS건설
GS건설이 처음으로 민간 건설사 브랜드가 적용된 신혼희망타운 아파트를 위례신도시에 선보인다고 3일 밝혔다.

GS건설은 강남 생활권에 완성형 인프라를 갖춘 위례신도시에서 민간 건설사 브랜드가 적용된 첫 신혼희망타운 아파트 ‘위례자이 더 시티’를 이달 중 공급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위례자이 더 시티는 위례신도시에서도 중심 입지인 A2-6블록(성남시 창곡동 512)에 들어설 예정으로 공공분양, 신혼희망타운(분양·임대)으로 구성되며, 지하 2층~지상 23층 총 800가구 규모다. 금번 분양물량은 800가구 중 ▲공공분양 전용면적 74~84㎡ 360가구 ▲신혼희망타운 전용면적 46~59㎡ 분양 293가구 및 임대 147가구다.

단지는 위례신도시에서도 중심 입지에 위치해 있으며 수도권제1순환고속도로, 분당~수서간도시고속화도로도 가깝고, 위례신사선과 위례선 등이 예정돼 있다.

특히 위례신도시는 공공택지여서 분양가 상한제가 적용된다. 최근 수도권 집값이 크게 오른 상황인 만큼 청약 경쟁률이 치열할 전망이다. 또한 무주택자를 대상으로 하며, 민간분양 보다 무주택 기간 및 자녀수의 가점 비중이 낮아 젊은 층의 당첨 가능성이 높다.

GS건설 분양관계자는 “최근 수도권 전세가격이 크게 오르고, 젊은층은 가점이 부족해 민간주택 청약 당첨이 쉽지 않은 만큼 이번 위례자이 더 시티에 30~40대 고객들의 관심이 클 것으로 예상된다”며, “특히 위례신도시에서 앞서 공급된 위례자이, 위례자연앤센트럴자이 등으로 자이 브랜드 선호도가 매우 높은 만큼 지역을 상징하는 최고의 아파트로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공공분양은 한국감정원 청약홈, 신혼희망타운 공급은 LH 청약센터 홈페이지에서 각각 진행 예정이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