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남대문 시장 찾은 이낙연 “3차 지원금 충분치 않아”

남대문 시장 찾은 이낙연 “3차 지원금 충분치 않아”

기사승인 2021. 01. 23. 14:3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23일 3차 재난지원금이 충분치 않다는 것을 알고 있다며 적극 재정 의지를 밝혔다.

이낙연 대표는 이날 서울 남대문시장을 방문해 상인 간담회 이후 기자들과 만나 “재정의 적극적인 역할을 정부와 잘 협의해가면서 늦지 않게, 유연하게 민생을 돕겠다”고 말했다.

같은 날 오전 이 대표는 페이스북에도 글을 올려 “상처를 회복하며 미래로 도약하려면 재정의 적극적 역할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이 발언을 두고 홍남기 경제부총리의 ‘재정은 화수분이 아니’란 입장을 우회적으로 비판한 것으로 해석됐다.

한편 이 대표의 일정엔 당내 서울시장 경선 후보인 박영선 전 중소벤처기업부 장관과 우상호 의원이 함께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