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조치흠 계명대 동산병원 교수, ‘황조근정훈장’ 수상…대구지역 코로나 극복 공로

조치흠 계명대 동산병원 교수, ‘황조근정훈장’ 수상…대구지역 코로나 극복 공로

기사승인 2021. 04. 13. 17:0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복지부, 49회 보건의 날 기념식 개최…국민보건 유공자 37명 포상
일괄편집_CKSI9692-1
권덕철 보건복지부 장관(왼쪽)이 13일 오후 정부세종컨벤션센터에서 열린 제49회 보건의 날 행사에서 조치흠 계명대학교 동산병원 교수에게 황조근정훈장을 수여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제공=보건복지부
조치흠 계명대학교 동산병원 교수가 신속한 감염병 대응체계를 갖춰 지역거점병원을 운영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극복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정부로부터 황조근정훈장을 수상했다.

보건복지부는 13일 오후 정부세종컨벤션센터에서 ‘제49회 보건의 날’ 기념식을 개최하고 조 교수 등 국민보건 향상에 헌신한 유공자 37명에게 정부 포상을 수여했다.

조 교수는 지난해 코로나19 비상대책본부장으로써 대구동산병원을 지역거점병원으로 운영하는 등 국가적 위기상황에 신속하게 감염병 대응체계를 갖춰 대구지역 코로나 극복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이날 황조근정훈장을 수상했다.

또한 복지부는 마지막 순간까지 치매, 정신질환 환자의 곁을 지키다가 마지막 순간까지 장기·조직 기증을 통해 생명나눔 문화 확산에 앞장서신 고 김시균 동해 동인병원 과장에게 국민훈장 석류장을 추서했다.

아울러 마취과학 발전에 기여한 이일옥 고려대 교수와 장애인 구강건강 향상에 기여한 백승호 서울대 치의학대학원 교수가 근정포장을 수상했다. 이 밖에 박병모 자생의료재단 이사장(국민훈장 동백장), 박원명 가톨릭대 여의도성모병원 교수(녹조근정훈장), 주상재 전 대한약사회 감사(국민훈장 석류장)도 수상했다.

권덕철 보건부 장관은 기념사에서 “코로나19 현장 외에도 연구실, 의료취약지, 응급의료 현장 등 보이지 않는 곳에서 묵묵히 본연의 업무에 최선을 다해 주신 분들이 있어 K-방역을 말할 수 있다”며 존경과 감사를 전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