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경북도, 농번기 맞아 국민 참여형 농촌일손돕기 적극 추진

경북도, 농번기 맞아 국민 참여형 농촌일손돕기 적극 추진

기사승인 2021. 04. 22. 16:4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6-1)포스터_최종
국민 참여형 농촌 일손돕기 안내 포스터./제공=경북도
안동 김정섭 기자 = 경북도가 봄철 농번기를 맞아 국민 참여형 농촌 일손돕기를 본격 추진한다.

22일 경북도에 따르면 현재 농촌인력은 농촌의 지속적인 인구감소 및 고령화 등 구조적 문제 외에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른 노동인력의 국내·외 이동 제한에 따라 인력수급이 원활하지 못한 실정이다.

도는 농촌에서 인력이 가장 많이 필요한 시기인 농번기 4~6월에 맞춰 도청 전 부서, 향우회, 취미클럽 등이 참여하는 농촌 일손돕기를 추진한다.

이와 함께 도내 23개 시·군과 유관기관, 산하기관, 농협 등의 참여를 통해 농번기 일손부족 완화를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도는 독거, 장애 농가 등 보호대상 농가와 고령자, 부녀자 등 영농작업이 어려운 농가를 선정해 필요인력을 우선 지원할 계획이다.

과실 솎기, 봉지 씌우기, 마늘, 양파 등 밭작물 수확과 같은 대규모 수작업이 필요한 농가도 함께 지원한다.

코로나19 확진자가 지속적으로 발생하고 있는 점을 감안해 정부의 사회적 거리두기 지침을 준수하며 소규모 인원으로 많은 농가를 지원하는 방식으로 진행한다.

특히 코로나19 감염 및 확산 방지를 위하여 일손돕기에 참여하기 전·후 건강을 확인하며 일손돕기 현장이동 시 개별이동, 작업 중 마스크 착용 및 대화 자제, 식사 및 휴식 중 사회적 거리 유지 등 관련 지침을 엄격히 지키면서 시행한다.

도는 농촌 일손돕기에 참여하고자 하는 개인, 기업체를 위해 농촌 일손돕기 알선창구를 마련해 도 홈페이지와 SNS를 통해 홍보를 진행하며 농촌에서 일손돕기를 희망할 경우 경북도 농촌활력과와 23개 시·군, 농협지부에 지정된 일손돕기 알선창구를 통해 일손 돕기에 참여할 수 있다.

도에서는 현재 농번기 농촌인력 수급문제를 해소하기 위해서 농촌인력공급서비스 확대, 외국인계절근로자 도입 추진, 국내 체류 외국인 활용 등 다양한 방안을 통해 농촌의 안정적 영농작업을 지원 해 갈 예정이다.

김종수 도 농축산유통국장은 “코로나19 장기화로 농촌의 인력난은 심화되는 가운데 공무원들의 자발적인 농촌 일손돕기가 어려움에 처한 지역농가의 시름을 다소나마 덜어 줄 수 있을 것”이라며 “농촌 일손 돕기에 많이 참여해 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