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백신접종·보복소비에 소비심리 꿈틀…카드사, 프리미엄 카드로 우량고객 확보 총력

백신접종·보복소비에 소비심리 꿈틀…카드사, 프리미엄 카드로 우량고객 확보 총력

기사승인 2021. 06. 11. 16:1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프리미엄 카드
백신접종에 속도가 붙고 있고, 보복소비로 카드 사용율이 지난 2월부터 높아지면서 카드사들이 ‘부자고객’ 모시기에 나서고 있다. 비싼 연회비만큼 비즈니스 항공권이나 특급호텔 이용권 등의 혜택을 더해 씀씀이가 큰 고객들을 유치했던 카드사들은 코로나19로 사용처가 줄어들면서 주춤했던 프리미엄 카드를 속속 선보이고 있다. 소비심리가 살아나고 있고 백신접종으로 여행에 대한 기대감이 커지면서 공격적으로 내놓고 있다.

11일 업계에 따르면 카드사들은 지난 2월부터 국내 카드승인액이 증가하는 등 소비심리가 살아나고 있고 백신접종율이 높아지면서 쇼핑과 여행, 골프에 특화한 프리미엄 카드를 계속해서 내놓고 있다. 이미 시장이 포화상태로 신규고객 창출이 어려워진 데다 어떻게든 우량고객을 끌어와 시장점유율을 높이기 위한 자구책이다. 최근 주목받고 있는 골프와 명품쇼핑 등의 혜택을 더해 차별화 전략으로 경쟁력을 높이고 있다.

롯데카드와 삼성카드는 백화점 VIP고객만이 가입할 수 있는 전용 프리미엄 카드를 선보여 ‘선택받았다’는 차별화 심리를 적극 활용하고 있다. 롯데카드는 롯데백화점과 함께 롯데백화점 우수고객인 MVG(Most Valuable Guest) 고객을 위한 전용 신용카드 3종을 선보였다.

카드는 해당 연도에 롯데백화점 MVG 고객으로 선정된 고객만 발급받을 수 있다. 롯데백화점은 연간 최소 구매액이 1800만원부터 1억원 이상인 고객을 에비뉴엘·레니스·프레스티지·크라운·에이스 등 5단계의 MVG 등급으로 구분해 운영 중이다.

최상위 등급인 에비뉴엘 등급은 ‘롯데백화점 AVENUEL 카드’, 레니스 등급은 ‘롯데백화점 LENITH 카드’, 나머지 등급은 ‘롯데백화점 CLUB L 카드’를 발급받을 수 있다.

MVG 전용카드 3종은 지난달 이용금액에 상관없이 국내외 전 가맹점에서 최대 1%를 L.POINT(엘포인트)로 한도 없이 적립해 준다. 카드 기본 서비스로 0.5%를 적립해 주고, 해당 연도 롯데백화점 MVG로 선정된 고객이 본인 등급에 맞는 MVG 전용카드를 이용하면 0.5%를 추가로 적립해 준다.

이 외에도 호텔숙박·레스토랑 이용권, 고급 와인, 코스메틱, 골프 용품 등과 교환할 수 있는 스타바우처 증정, 공항 라운지 무료 이용, 인천공항·특급호텔 무료 발레파킹 서비스도 담았다.

삼성카드는 신세계백화점과 손잡고 ‘신세계 더 에스 프레스티지’를 지난 3월 선보였다. 연회비가 15만원인 이 카드는 연 구매 금액이 최소 2000만원 이상인 신세계백화점 ‘골드등급’ 이상 소비자를 대상으로만 발급하는 카드다. 전월 이용 금액에 관계없이 무제한으로 전국 신세계백화점에서 1.2% 결제일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명품을 구입할 때도 결제일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신한카드는 호텔과 골프 등을 즐기는 이들을 위한 프리미엄 카드를 내놨다. ‘메리어트 카드’는 가입만으로 ‘메리어트 본보이 골드 엘리트 등급’을 받을 수 있어 메리어트·웨스틴·쉐라톤 등 전세계 7600여개 호텔에서 우대 서비스 혜택을 제공받는다. ‘라베카드’는 한국의 골프장과 골프 연습장에서 10만원 이상 결제하면 5만원 할인을 비롯해 골프존 모바일 골프 문화상품권, 부쉬넬 골프 거리 측정기 바우처 중 한가지의 혜택을 선택할 수 있는 카드다. 카드 이용에 따라 대한항공 마일리지 적립 혜택도 제공한다.

현대카드와 우리카드는 리뉴얼한 프리미엄 카드로 우량고객을 공략한다. 현대카드는 2006년 출시한 ‘더 퍼플’ 카드 혜택을 손봐 ‘더 퍼플 오제’로 재탄생시켰다. 기존 1500원당 대한항공 1마일리지를 제공했던 것을 1000원당 1마일리지로 변경해 적립 혜택을 강화했다. 연간 4000만원 이상 결제하면 현대카드 포인트를 30만점 더 쌓아 주거나 연회비를 80만원에서 50만원으로 깎아주기도 한다.

우리카드는 ‘그랑블루 퍼스트’를 지난 2월 리뉴얼 출시했다. 국내 모든 가맹점 이용금액의 0.5%를 적립할 수 있으며, 결제 금액·업종에 따라 최대 2%까지 적립할 수 있다. 전세계 공항 라운지 무료이용, 국내 지정 골프장 커피 4잔 무료 제공 및 지정 골프연습장 무료 등의 부가 서비스도 탑재했다. 출시를 기념해 메탈 플레이트를 발급받고 7월 말까지 100만원 이상 이용하는 고객을 대상으로 선착순 500명에게 8만원 캐시백 혜택도 제공하고 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