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코오롱글로벌 ‘초읍 하늘채 포레스원’ 평균 경쟁률 77대 1...청약 신기록

코오롱글로벌 ‘초읍 하늘채 포레스원’ 평균 경쟁률 77대 1...청약 신기록

기사승인 2021. 07. 14. 10:0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최고 청약경쟁률 280대 1 기록
clip20210714092519
부산시 부산진구 ‘초읍 하늘채 포레스원’ 조감도/제공=코오롱글로벌
코오롱글로벌이 부산광역시 부산진구 초읍2구역 재개발로 공급한 초읍 하늘채 포레스원 아파트가 1순위 해당지역 청약에서 전 주택형 마감됐다.

14일 한국부동산원 청약홈에 따르면 초읍 하늘채 포레스원 1순위 해당지역 청약을 받은 결과 250가구(특별공급 제외) 모집에 1만9356명이 신청해 평균 청약경쟁률 77.42대 1을 기록했다. 이는 올해 부산광역시에 공급된 전체 아파트 중 최고로 많은 1순위 청약통장이 몰린 것으로, 올해 부산 내 1순위 최다 접수 기록을 갈아치웠다.

최고 경쟁률 기록도 새로 썼다. 최고 경쟁률은 43가구에 1만2065명이 청약통장이 접수되며 280.58대 1을 기록한 84㎡A에서 나왔다. 이는 올해 부산에서 공급된 전체 아파트의 타입별 경쟁률 중 가장 높은 수치다. 이어 59㎡A와 59㎡B도 각각 39.83대 1, 26.77대 1을 기록하며 치열한 경쟁률을 보였다.

코오롱글로벌의 초읍 하늘채 포레스원은 지하 3층~지상 최고 30층 9개 동, 총 756가구 규모며, 모두 수요자들의 선호도가 높은 중소형 면적으로 구성된다.

이 단지의 당첨자 발표는 오는 22일이며, 정당계약은 8월 2일부터 5일까지 4일간 진행한다. 견본주택은 부산 동래구 충렬대로 144에 운영 중이며, 입주예정일은 2024년 5월이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