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벤츠, ‘2021 IAA 모빌리티’ 참가…‘더 뉴 EQE’ 등 신차 8종 공개

벤츠, ‘2021 IAA 모빌리티’ 참가…‘더 뉴 EQE’ 등 신차 8종 공개

기사승인 2021. 07. 30. 16:4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사진2-더 뉴 EQE
벤츠 더 뉴 EQE./제공 = 메르세데스-벤츠코리아
메르세데스-벤츠가 오는 9월 7일부터 12일까지 독일 뮌헨에서 열리는 ‘2021 IAA 모빌리티(IAA MOBILITY 2021)’에서 컴팩트 모델부터 고성능 럭셔리 세단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전동화 라인업을 공개한다.

30일 메르세데스-벤츠코리아에 따르면 이번 IAA 모빌리티에서 메르세데스-벤츠는 ‘전동화를 선도하다(Lead in Electric)’라는 주제로, 메르세데스-벤츠를 비롯해 메르세데스-EQ, 메르세데스-AMG, 메르세데스-마이바흐 등 다양한 서브 브랜드를 통해 순수 전기차 5종과 고성능 하이브리드 모델 1종을 포함한 총 8종의 신차(월드 프리미어 및 유럽 프리미어 포함)를 최초로 선보인다.

메르세데스-벤츠가 이번 모터쇼에서 세계 최초로 선보이는 ‘EQE’는 전기 비즈니스 세단이다. EQE는 역동적인 주행 성능과 핸들링, 편안한 주행 경험을 제공하는 모델로, 스포티하고 안락함을 구현하는 동시에 넉넉한 실내 공간 및 하나의 활과 같은 원 보우(one-bow) 디자인으로 탄탄한 외관을 자랑하며 전기 비즈니스 세단의 새로운 기준을 정의한다.

사진3-더 뉴 EQE
벤츠 더 뉴 EQE./제공 = 메르세데스-벤츠코리아
이와 함께 지난 4월 오토 상하이에서 세계 최초로 공개된 실용적인 컴팩트 전기 SUV ‘EQB’가 이번 모터쇼를 통해 유럽에서 첫 선을 보인다.

고성능 브랜드 메르세데스-AMG도 브랜드 최초의 럭셔리 전기 세단 ‘메르세데스-AMG EQS’를 공개한다. AMG EQS는 단순히 숫자로 보여지는 성능뿐만 아니라, 마치 운전자가 차량과 하나가 된 듯한 감성적인 핸들링을 제공하는 AMG만의 DNA를 느낄 수 있는 고성능 전기차 모델이다. AMG의 테크놀로지 레이블 E-퍼포먼스에서 개발한 첫번째 고성능 하이브리드 모델 ‘메르세데스-AMG GT 4-도어 쿠페 E 퍼포먼스’도 세계 최초로 소개될 예정이다.

아울러 올해 첫 차 출시 100주년을 맞이한 메르세데스-마이바흐의 전기 컨셉트카는 지난 100여 년간 궁극의 럭셔리를 추구해온 마이바흐의 헤리티지가 새로운 전기 모빌리티 시대로 나아가는 방향성을 보여준다.

사진1-메르세데스-벤츠, 2021 IAA 모빌리티 참가
한편 이번 모터쇼에서 메르세데스-벤츠는 대화 기반의 체험형 브랜드 공간을 조성하는 데 중점을 뒀다. 모터쇼가 개최되는 뮌헨의 도심 광장에 조성된 메르세데스-벤츠 체험 공간에 모터쇼에서 공개되는 다양한 전기차 모델을 전시할 뿐만 아니라, 보다 혁신적이고 디지털화된 방식으로 미래 모빌리티를 경험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상세 내용은 9월 5일 메르세데스 미 미디어에서 진행되는 생중계를 통해 사전 공개된다. 해당 중계에는 올라 칼레니우스 다임러 AG 및 메르세데스-벤츠 AG CEO가 등장해 메르세데스-벤츠의 전기차 개발 목표와 비전 등을 소개할 예정이며, 메르세데스-벤츠의 공식 소셜 미디어에서도 시청 가능하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