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미란 김제시 경제복지국장, ‘특수시책·한국판 뉴딜사업 발굴’ 토론회 주재

기사승인 2021. 09. 02. 14:5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2022년도 예산반영·실행계획 등 타당성과 실효성 논의"
clip20210902142136
신미란 전북 김제시 경제복지국장이 2일 신규·특수시책 및 한국판 뉴딜사업 발굴 토론회를 주재하고 있다./제공 = 김제시
김제 신동준 기자 = 신미란 전북 김제시 경제복지국장이 2일 신규·특수시책 및 한국판 뉴딜사업 발굴 토론회를 주재했다.

이날 보고회에는 국 부서장 6명이 참석한 가운데 총 24건의 신규·특수시책 부서별 사업에 대해 타당성과 실효성을 심도 있게 논의했으며, 이를 토대로 국별 우선순위를 정해 예산확보 등 효율적인 사업 추진에 전력을 기울이기로 했다.

토의된 주요 시책으로 △수요맞춤형 시내권 순환버스 도입 △읍면동 실내게이트볼장 조성 △소상공인 원스톱 창업 플랫폼 지원사업 등이다.

이외에도 일자리 창출 관련 △청년상생기업 일자리 지원사업 △장애인 거주시설 자립주택(체험홈) 운영지원 △드림스타트 취약계층 아동 ‘꿈나무 보금자리’사업 △박람회 참가 지원사업 등 사회 각 분야의 심도 있는 논의를 통해 시민중심 행정구현에 중점을 두었다.

신미란 경제복지국장은 “사업의 실현 가능성 및 기대효과 등을 면밀하게 검토해 중점 시책은 2022년 본예산에 우선 반영하고, 특히 신규시책을 추진하기 위한 사업비가 원활히 확보될 수 있도록 관련 절차를 조속히 이행하며 한국판 뉴딜2.0 사업 발굴을 적극적으로 추진해 달라”고 말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