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북한, 단거리 탄도미사일 2발 발사...비행거리 800㎞ 고도 60여㎞(종합 2보)

북한, 단거리 탄도미사일 2발 발사...비행거리 800㎞ 고도 60여㎞(종합 2보)

기사승인 2021. 09. 15. 15:3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순항미사일 발사 발표 이틀만에 평남 양덕 일대서 동해상으로
문재인 대통령 즉시 보고 받아...청와대 NSC 상임위 소집
북한
합참은 15일 오후 북한이 탄도미사일 2발을 발사했다고 밝혔다. 사진은 지난 13일 조선중앙통신이 보도한 장거리순항미사일 발사 장면./ 연합뉴스
북한이 15일 오후 탄도미사일 2발을 발사했다. 장거리 순항미사일 시험발사에 성공했다고 밝힌 지 이틀만이다.

북한의 탄도미사일 발사는 순항미사일과 달리 유엔 안전보장이사회(안보리) 결의안에 따라 금지돼 있다.

문재인 대통령은 북한의 미사일 발사직후 즉시 보고를 받았고, 청와대는 이날 오후 서훈 국가안보실장 주재로 국가안전보장회의(NSC) 상임위원회를 열고 대응방안을 논의한다.

합참은 이날 기자들에게 보낸 문자메시지를 통해 “우리 군은 오늘 오후 12시 34분경과 12시 39분경 북한 평안남도 양덕 일대에서 동해상으로 발사된 단거리 탄도미사일 2발을 포착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합참은 “이번 발사체의 비행거리는 약 800㎞, 고도 60여㎞로 탐지했다”며 “세부제원은 한·미 정보당국이 정밀 분석 중”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합참은 “우리 군은 감시 및 경계를 강화한 가운데, 한·미 간 긴밀하게 공조하면서 만반의 대비태세를 유지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올해 들어 북한의 미사일 발사는 이번이 다섯 번째로, 지난 13일 장거리 순항미사일 시험발사에 성공했다고 발표한 지 이틀만이다.

북한은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 취임 직후인 지난 1월 22일과 3월 21일 순항미사일을 발사했고, 같은 달 25일에는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결의 위반에 해당하는 단거리 탄도미사일을 발사한 바 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