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원희룡 “곽상도 子 퇴직금 논란? 즉각 특검·국정조사해야”

원희룡 “곽상도 子 퇴직금 논란? 즉각 특검·국정조사해야”

기사승인 2021. 09. 26. 10:2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원희룡1
국민의힘 대선주자인 원희룡 전 제주지사. /이병화 기자photolbh@
국민의힘 대권주자인 원희룡 전 제주지사는 26일 같은 당 곽상도 의원 아들의 퇴직금 50억원 수령 의혹에 대해 “민주당에서도 특검과 국정조사를 거부할 명분이 없다”며 “즉각 수용해 시작하자”고 밝혔다.

원 전 지사는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잘못했으면 그게 누구든 처벌받는 것이 마땅하다”며 이같이 촉구했다.

원 전 지사는 “의혹 제기만 난무하는 현 상황은 국민만 피곤하게 한다”며 “의혹 중심에 서 있는 인물 모두와 회사에 대해 철저하게 밝혀내자”고 주장했다.

이어 “국민의힘 게이트라 외치던 민주당이 이 상황에서도 특검이나 국정조사를 거부한다면, 국민 시야를 흐리기 위한 꼼수로밖에 보이지 않는다”고 덧붙였다.

원 전 지사는 “말만 하지 말고 떳떳하면 특검이든 국정조사든 하면 된다”며 “오늘 바로 여·야 합의해서 시작하자”고 강조했다.

이날 정치권에서는 대장동 개발사업 특혜 의혹을 받고 있는 화천대유자산관리(화천대유) 측이 곽씨에게 퇴직금 명목으로 50억원을 지급했다는 의혹이 제기됐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