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두산중공업, UAE 바라카 원전 정비사업 수주

두산중공업, UAE 바라카 원전 정비사업 수주

기사승인 2021. 10. 21. 09:1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터빈·발전기 및 원자로 계통 주요 기기 분해 점검
202002201631311225_5
두산중공업이 개발하고 있는 가스터빈의 모습/제공=두산중공업
두산중공업은 UAE 원전 운영 회사인 나와에너지와 UAE 바라카 원전 1호기의 계획·예방 정비 사업을 계약을 체결했다고 21일 밝혔다.

이번 수주는 지난 2019년 두산중공업이 나와에너비와 계약을 체결한 바라카 워전 1~4호기 총 4기에 대한 장기 정비사업 계약의 일환으로 시행되는 계획·예방 정비 공사다.

두산중공업은 현재 가동 중인 바라카 원전 1호기를 대상으로 2022년 4월부터 6월까지 터빈· 발전기를 비롯해 원자로 계통 주요 기기를 점검하게 된다.

향후 바라카 원전 1~4호기가 모두 상업운전에 들어가게 되면 정기적으로 각 호기에 대한 정비가 진행되며 향후 매년 2~3회 계획·예방 정비가 실행될 예정이다.

박홍욱 두산중공업 부사장은 “해외 수출 1호 원전인 UAE 바라카 원전에 주기기를 제작·공급한 노하우를 기반으로 이번 정비 공사를 성공적으로 수행해 바라카 원전이 안전하고 효율적으로 운영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