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광소방서-영광드론협회 ‘맞손’...재난현장 사각지대 해소·신속한 초동조치 기대

기사승인 2021. 10. 24. 13:5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clip20211024111213
영광소방소는 영광드론협회와 협약을 맺고 재난현장 공동대응에 나선다./제공 = 영광소방서
영광 신동준 기자 = 전남 영광소방서는 지난 22일 영광드론협회와 신속한 인명구조 활동과 정보공유 등 재난현장 공동 대응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고 24일 밝혔다.

협약 내용은 드론을 이용해 접근하기 힘든 구조 사각지대에 대한 상황을 신속히 파악해 소중한 인명구조의 골든타임 확보와 소방활동을 저해하는 위험요소를 사전에 확인하여 소방대원의 안전을 지키는 등 신속한 현장대응으로 군민의 재산과 생명을 보호하는데 목적을 두고 있다.

유영일 (사)영광드론협회장은 “지역 사회에 봉사하는 단체로 120여명의 회원으로 구성됐다”며 “회원 개인이 보유한 드론을 활용하여 소방대원이 접근 할 수 없는 사각지역의 안전 확인과 군민의 안전수호를 위해 소방활동 지원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이에 이달승 서장은 “업무 협력으로 항상 위험에 노출돼 재난현장에서 활동하는 소방대원의 안전 확보와 신속한 인명구조가 이뤄질 것으로 기대 된다”며 “앞으로 빈틈없는 재난현장 대응체계 구축으로 최선을 다하여 안전한 영광을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