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중랑IC 접속 연결로 개통 “북부간선도로 진입 20분 단축”

중랑IC 접속 연결로 개통 “북부간선도로 진입 20분 단축”

기사승인 2021. 10. 25. 10:3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신내IC 상습 정체 해소 기대
(1025) 중랑구, 25일 중랑IC 접속 연결로 개통 (3)
서울시 중랑구는 양원지구에서 북부간선도로로 진입할 수 있는 중랑IC 일대 접속 연결로를 25일 개통했다. 이에 따라 양원지구에서 북부간선도로 진입시 신내IC를 이용할 때보다 20분 단축할 수 있게 됐다. /제공=서울시
서울 중랑구가 양원지구에서 북부간선도로로 바로 진입할 수 있는 중랑IC 접속 연결로를 개통했다고 25일 밝혔다.

양원지구에서 북부간선도로로 진입하는 차량이 중랑IC 연결로를 이용할 경우 기존 신내IC를 이용할 때보다 20분 이상의 시간을 단축할 수 있다.

그동안 양원지구와 신내동, 망우동 등에서 북부간선도로에 진입하려면 신내IC를 통해 돌아가야 해 불편했다.

양원지구에는 2023년까지 지속적으로 입주가 예정돼 있어 이 일대 교통량은 지속적으로 늘어날 전망이다. 이에 따라 구는 신내IC로 집중되는 교통량을 분산해 교통불편이 완화될 것으로 내다봤다.

중랑IC 접속 연결로는 총 길이 105m, 폭 8m로 총사업비 6억이 투입됐다.

류경기 중랑구청장은 “신내IC 교통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저비용 고효율의 중랑IC 접속 연결로를 개통할 수 있게 돼 뜻 깊다”며 “앞으로도 지역 주민의 교통 편의를 위해 모든 노력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