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간 16주년 축하메시지] 최삼룡 대구경북 경제자유구역청장 “독자들의 신뢰와 사랑을 받는 언론되길”

기사승인 2021. 11. 11. 09:0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최삼룡 청장님 사진
대구경북 경제자유구역청 최삼룡 청장/제공=대경경자청
경산 장경국 기자 = 대한민국 언론의 정도를 걸으며 변화와 혁신을 거듭하여 세계적인 언론으로 자리 매김하기까지 성장한 아시아투데이의 창간 16주년을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코로나19 대파동 이후 대면이 줄어든 고립된 일상 속에서도 급변하는 세계정세와 아시아의 주요 뉴스를 발빠르게 전달하고 각종 올바른 정보 제공을 위해 고군분투하신 임?직원 여러분 과 기자 여러분들의 열정과 노력에도 깊은 감사의 말씀을 드립니다.

우리 대구경북경제자유구역청은 지난 2년간 시대 흐름에 유연한 대응 체계를 구축하며 ICT?로봇 산업, 의료?바이오 산업, 미래형 모빌리티 산업을 주축으로 대구경북경제자유구역(DGFEZ)에 미래 핵심전략 산업을 집중 육성하고 있습니다.

DGFEZ만의 투자환경과 투자강점으로 대규모 국책사업과 투자를 확대하고, 국내외 기관 및 기업과 꾸준히 네트워크를 구축하고 협력해 기업하기 좋은 경자구역이 될 수 있는 방안을 계속 모색해 나갈 계획입니다.

앞으로도 많은 관심과 성원을 부탁드리며, 아시아투데이가 경제 성장의 동반자가 되어주시길 당부드립니다.

다시 한 번 창간 16주년을 축하드리며, 지금까지 그랬듯 수많은 뉴스 미디어 속에서 국민의 안전한 언론으로 독자들의 신뢰와 사랑을 받는 신문이 되기를 진심으로 바랍니다.

아시아투데이의 무궁한 발전을 기원합니다. 감사합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