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런닝맨’ 송지효, 데뷔 20년 만에 짧은 머리 변신 이유는?

‘런닝맨’ 송지효, 데뷔 20년 만에 짧은 머리 변신 이유는?

기사승인 2021. 11. 28. 13:0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런닝맨_프리뷰
‘런닝맨’에서는 데뷔 20년 만에 처음으로 짧은 머리로 변신한 송지효의 모습이 공개된다./제공=SBS
28일 방송되는 SBS ‘런닝맨’에서는 데뷔 20년 만에 처음으로 짧은 머리로 변신한 송지효의 모습이 공개된다.

최근 송지효가 개인 SNS 계정에 짧은 머리로 변신한 사진을 게재해 화제를 모은 바 있는데, ‘런닝맨’ 촬영 현장에서도 송지효의 실제 짧은 머리가 처음 공개됐다. 송지효의 새로운 변신에 멤버들은 “잘 어울린다”, “얼굴이 헤어스타일에 영향이 없다”라며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또한 멤버들은 송지효에게 “작품 때문에 자른 줄 알았다”, “어떤 심경의 변화가 있는 거냐”라며 그녀의 갑작스러운 변신에 대한 궁금증을 자아냈다.

한편, 송지효의 SNS 계정에서 또 하나의 사진이 이슈였다. 송지효는 ‘지석진 빠진 런닝맨 단체 사진’을 게재해 지석진의 행방에 대한 궁금증을 자아냈다. 특히 지난주 방영된 ‘2021 런닝맨 벌칙 협상’ 레이스에서 돈독한 가족 케미를 보이며 훈훈함을 자아냄에도 불구하고 ‘런닝맨’ 단체 사진 속 보이지 않는 지석진에 대해 많은 누리꾼들이 의문을 가지기도 했다. 이에 전소민이 “(지석진이) 화장실 간 틈을 타 찍었다”라고 해명 아닌 해명을 했지만 지석진은 “(많은 분이) 화장실 갔다고 아시는데 사실…”이라고 입을 열며 당시의 비하인드 스토리를 밝혔다.

28일 오후 5시 방송.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