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KB국민은행, 34년 만에 태어난 다섯 쌍둥이 성장 지원

KB국민은행, 34년 만에 태어난 다섯 쌍둥이 성장 지원

기사승인 2021. 11. 30. 13:5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사진1)KB국민은행 여의도본점
KB국민은행 여의도 본점./제공=KB국민은행
KB국민은행은 우리나라에서 34년 만에 태어난 다섯 쌍둥이가 건강하게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라고 30일 밝혔다.

지난 18일 오후 서울대병원에서 육군 김진수 대위와 서혜정 대위 부부 사이에서 4녀 1남 다섯 쌍둥이가 태어났다. KB국민은행은 출산을 축하하고 다섯 쌍둥이가 건강하고 바르게 성장할 수 있도록 체계적으로 지원한다.

우선 KB국민은행은 다섯 쌍둥이가 초등학교에 입학할 때까지 매년 1000만원의 육아 비용을 사단법인 열린의사회를 통해 전달한다. 또한 다섯 쌍둥이가 초등학교에 입학한 뒤에도 KB국민은행의 대표사회공헌사업인 청소년 성장단계별 지원프로그램을 통해 학습·진로·장학금 지원 등을 지속적으로 제공할 예정이다.

KB국민은행 관계자는 “건강한 다섯 쌍둥이 출산을 진심으로 축하한다”며 “KB국민은행의 대표 사회공헌사업인 청소년 지원프로그램을 통해 대학에 입학할 때까지 체계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