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 ‘전자 공인(公印) 날인 기록관리시스템’ 도입

기사승인 2021. 12. 16. 10:3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기록의 도시’ 수원, 공인 날인 기록관리도 디지털로
수원시, ‘전자 공인(公印) 날인 기록관리시스템’ 도입
전자 공인 날인 기록관리스스템 이미지
수원 김주홍 기자 = 수원시가 ‘전자 공인(公印) 날인 기록관리시스템’을 구축해 직인 날인 절차와 대장관리 이력을 전자화한다.

수원시는 오는 20일부터 ‘전자 공인 날인 기록관리시스템’을 시범 운영한다고 16일 밝혔다. 분야별 등록증·허가증·확인서·실적증명서 등 1년에 6000여 건에 이르는 직인 날인을 전자적으로 통합관리하고, 날인 절차는 디지털화한다.

직인 날인이 필요한 부서에서 행정포털 ‘전자 공인 날인 기록관리시스템’을 이용해 날인을 신청한 후 시민봉사과에서 승인하면 전자 직인 이미지가 생성되고 날인이 이뤄진다. 전자 날인 이력은 기록관리시스템 DB(데이터베이스)에 저장된다.

시스템 도입으로 직인 날인이 한결 편리해진다. 현재는 직인 날인이 필요한 시청·사업소 부서가 시민봉사과에 협조공문을 보낸 후 방문해 날인대장을 손글씨로 작성한 후 직인을 날인해야 한다.

사업소와 시청 밖에 사무실이 있는 부서는 직인 날인을 하려면 매번 출장해야 해 번거로웠다.

수원시의 관인 날인 건수는 2019년 5358건, 2020년 6375건, 2021년 5702건(11월 30일 기준)에 이른다.

수원시 관계자는 “전자 공인 날인 기록관리시스템이 도입되면 거리·시간·공간 제약 없이 신속하게 날인을 할 수 있어 신속하게 민원을 처리하고, 행정업무를 더 효율적으로 할 수 있다”며 “날인 기록도 더 안정적으로 관리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