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다비드 사솔리 유럽의회 의장, 지병으로 별세…향년 65세

다비드 사솔리 유럽의회 의장, 지병으로 별세…향년 65세

기사승인 2022. 01. 11. 16:1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EU-PARLIAMENT/PRESIDENT-DEATH <YONHAP NO-1915> (REUTERS)
다비드 사솔리 유럽의회 의장이 11일(현지시간) 별세했다./사진=로이터 연합
다비드 사솔리 유럽의회 의장이 11일(현지시간) 새벽 지병으로 인해 이탈리아의 병원에서 숨졌다고 유로뉴스 등 외신이 보도했다. 향년 65세.

로베르토 쿠요 대변인은 이날 사회관계망서비스(SNS) 트위터를 통해 “사솔리 의장이 11일 오전 1시 15분 세상을 떠났다”며 “장례식의 날짜와 장소는 몇 시간 뒤에 공지될 것”이라고 적었다.

앞서 쿠요 대변인은 지난달 26일부터 사솔리 의장이 면역체계 기능 장애에 따른 심각한 합병증 때문에 입원했으며 모든 직무와 일정을 취소한다고 밝혔다.

이탈리아 출신으로 중도좌파 유럽사회·진보연맹(S&D) 소속인 사솔리 의장은 2009년 유럽연합(EU) 입법 기관인 유럽의회 의원에 처음으로 당선됐으며 지난 2019년 7월 의장으로 취임했다.

사솔리 의장은 지난해 9월 중증 폐렴으로 입원했다가 같은 해 11월 활동을 재개했다. 이번 달 예정된 신임 의장 선거에는 출마하지 않기로 한 상태였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