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문체부, 2400억원 규모 펀드 조성 “제2의 ‘오징어 게임’ 찾는다”

문체부, 2400억원 규모 펀드 조성 “제2의 ‘오징어 게임’ 찾는다”

기사승인 2022. 01. 17. 14:5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ㅇ
‘오징어 게임’의 한 장면./제공=넷플릭스
문화체육관광부는 올해 한류 콘텐츠를 육성하기 위해 2400억 원 규모의 펀드를 조성한다고 17일 밝혔다.

문체부는 모태펀드 문화계정(문화산업 펀드)에 1641억 원을 출자해 ‘모험투자 펀드’ 2001억 원과 ‘드라마 펀드’ 400억 원 등 2개 분야를 중심으로 총 2401억원을 조성한다.

‘모험투자 펀드’는 제작 역량을 갖췄지만 자금 어려움을 겪는 콘텐츠 제작 업계를 위해 역대 최대 규모로 운영한다. 지난해 1708억원보다 17% 이상 투자를 확대해 제작초기 분야와 투자소외 분야 사업 또는 관련 기업에 약정 총액의 60% 이상을 투자한다.

‘드라마 펀드’는 해외 온라인동영상서비스(OTT) 영향력 확대에 따른 대응 차원에서 국내 제작사 협상력을 높이고 해외 OTT 자본에 대한 의존도를 낮추고자 조성한다. 제작사가 지식재산권(IP)을 단독으로 소유하거나 방송사 및 OTT 사업자와 공동 소유한 드라마 사업에 투자해 중소 제작사의 IP 확보에 도움을 줄 계획이다.

문체부 정책 담당자는 “지난해 콘텐츠업계 관계자들 노력 덕분에 ‘오징어 게임’과 같은 콘텐츠가 세계적으로 많은 사랑을 받았고 지친 국민들을 위로할 수 있었다”며 “올해는 역대 최대 규모로 ‘모험투자 펀드’를 조성하는 만큼 혁신적 아이디어가 사업화되고 많은 창업초기기업이 거대 신생기업으로 거듭나길 바란다”고 밝혔다.

문화산업 펀드에 대한 제안서는 17일부터 다음 달 11일까지 한국벤처투자에서 접수한다. 운용사 선정과 자조합 결성 등을 고려하면 실제 투자는 7월 이후 이뤄질 전망이다. 자세한 내용은 한국벤처투자 누리집(www.kvic.or.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