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아프리카TV, 메타버스 플랫폼 공개

아프리카TV, 메타버스 플랫폼 공개

기사승인 2022. 01. 28. 14:0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아프리카티비(TV), 메타버스 플랫폼 '프리블록스'
사진제공=/아프리카TV
아프리카TV가 메타버스 플랫폼 ‘프리블록스’의 오픈 베타 버전을 공개했다.

아프리카TV는 28일 메타버스 플랫폼 ‘프리블록스(FreeBlox)’의 오픈 베타에 나선다고 밝혔다.

프리블록스는 참여자들이 ‘아바타’를 통해 자유롭게 실시간으로 소통하며, 함께 라이브 스트리밍·채팅·메세징·게임 등 다양한 경제 활동을 펼칠 수 있는 아프리카TV의 메타버스 플랫폼이다.

자회사 ‘프리메타(Freemeta)’가 선보이는 프리블록스는 라이브 방송이라는 ‘실시간성’과 유저와 BJ(1인 미디어 진행자)가 콘텐츠를 만들어 생태계의 주인이 되는 아프리카TV 서비스의 강점을, 조금 더 진화된 메타버스 환경으로 확장한 플랫폼이다. 이를 통해 미래산업 육성 및 기존 플랫폼과의 시너지를 확보한다는 계획이다.

프리블록스 오픈 베타 PC버전은 프리블록스 홈페이지를 통해 다운로드할 수 있다. 멀티플랫폼 지원을 위해 추후 모바일 버전도 제공할 계획이다.

프리블록스에서는 나만의 개성을 나타내는 ‘아바타’를 입맛대로 꾸밀 수 있다. 유저가 직접 꾸민 아바타 외에도 아프리카TV의 NFT 콘텐츠 마켓플레이스 ‘AFT(AFreecaToken)마켓’에서 구매한 BJ 아바타(Avatar)를 프리블록스의 아바타로 사용하는 것도 가능하다.

또한, B2B와 B2C를 가리지 않고 누구나 쉽게 이용할 수 있는 3D 공간 에디터가 제공돼, 개인과 기업 모두 각자의 목적에 맞는 메타버스 공간 ‘마이 버스’를 꾸밀 수 있다.

내가 만든 메타버스 공간에 BJ·유저를 초청해 함께 다양한 활동을 즐기는 ‘라이브 버스’도 이용할 수 있다. 이 밖에도 아프리카TV가 다양한 테마로 미리 꾸며 놓은 메타버스 공간을 함께 탐험해 볼 수 있는 ‘프리 버스’도 마련된다.

가상현실 놀이터 ‘플레이 버스’에서 즐길 수 있는 다양한 즐길거리도 마련됐다. 장애물을 넘어 결승선을 먼저 통과하는 게임 ‘도전! 프리블록스’, 최후의 1인이 될 때까지 폭탄을 돌리는 게임 ‘프리봄즈’, 어릴 적 동네에서 즐겨했던 게임 ‘무궁화 꽃이 피었습니다’가 떠오르는 ‘알카트라즈 탈출’, 좀비와 인간의 대결 ‘좀비 감염’, 총 싸움 게임 ‘배틀 서바이벌’ 등 다양한 세대가 함께 가상공간에서 부담 없이 즐길 수 있는 게임들이 마련되어 있다.

또한, 프리블록스와 통합된 메신저 ‘프리톡’을 제공해, 별도의 메신저나 음성 채팅 소프트웨어를 사용하지 않고도 내가 원하는 다른 BJ·유저와 실시간으로 소통할 수 있다.

아프리카TV는 지난해 11월 오픈한 NFT 콘텐츠 마켓플레이스 ‘AFT마켓’과 ‘프리블록스’를 연동해 다양한 재화와 상품을 만들고 판매할 수 있는 가상현실 경제를 개척해나갈 계획이다. 이를 통해 자신의 노력에 따라 다양한 경제 활동을 벌이며 수익을 창출할 수 있는 메타버스 플랫폼을 더욱 고도화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