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대만 푸본그룹, 현대카드 전략적 투자자로 경영참여

대만 푸본그룹, 현대카드 전략적 투자자로 경영참여

기사승인 2022. 05. 20. 10:4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어피니트 엑시트로 IPO 프로세스 중단
현대카드 지배구조
현대카드 주요 주주 현황.
현대카드는 대만 푸본금융그룹이 현대카드의 주요 투자자로 참여하기로 하고, 주주 변경 절차를 최종 완료했다고 20일 밝혔다.

푸본금융그룹은 기존의 재무적 투자자(FI)였던 어피니티(Affinity) 컨소시엄이 보유하고 있던 현대카드 지분 24% 가운데 약 19.98%를 매입했다. 푸본금융그룹의 자회사 푸본은행이 지난 2월 9.99%를 매입해 주주로 이름을 올렸고, 이달 19일 푸본생명이 9.99%를 추가로 매입해 최종적으로 주주 변경 절차가 마무리 됐다. 나머지 어피니티 보유분은 어피니티 측의 요청으로 현대커머셜이 지난 2월 매입했다.

이로써 현대카드 지분 약 20%를 보유하게 된 푸본금융그룹은 현대차그룹과 함께 주요 주주로서 경영에 참여할 예정이다. 현대카드 관계자는 “푸본금융그룹은 전략적 투자자(SI)로서 PLCC·데이터사이언스·브랜딩 등 다양한 차원에서 현대카드의 성장 가능성을 높게 평가한 것으로 알고 있다”고 설명했다.

앞서 푸본금융그룹이 추천한 더글라스 차이가 지난 3월부터 사외이사로 현대카드 경영에 참여하고 있다.

대만의 대표 금융기업인 푸본금융그룹은 보험·은행·증권 등 다양한 분야의 금융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는 글로벌 기업이다. 푸본금융그룹은 현대차그룹의 현대라이프(현 푸본현대생명) 지분 인수를 통해 지난 2018년 국내에 진출했다.

한편 주주 변경 절차가 마무리됨에 따라 기존 재무적 투자자(FI)였던 어피니티 컨소시엄 측이 원활한 엑시트를 위해 요청했던 기업공개(IPO) 프로세스는 중단됐다.

현대카드 관계자는 “푸본금융그룹이 전략적 투자자(SI)로 합류한 만큼 기업공개는 당분간 검토하지 않는다”고 밝혔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