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백패커’ 백종원, 제주에서 만난 제일 까다로운 의뢰인? ‘최대 난관 봉착’

‘백패커’ 백종원, 제주에서 만난 제일 까다로운 의뢰인? ‘최대 난관 봉착’

기사승인 2022. 06. 30. 20:3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백패커
‘백패커’/제공=tvN
‘백패커’가 제주도로 떠난다.

30일 방송되는 tvN ‘백패커’ 6회에는 제주로 날아가 최초로 야외 주방에서 돼지고기 코스 요리를 선보인다.

먹구름과 거센 비바람의 환영(?)을 받으며 제주에 도착한 ‘백패커즈’. ‘돼지 한 마리 요리’ 미션을 받고 백종원은 “제일 까다로운 의뢰인을 만났다”며 급격히 어두워진 표정을 드러냈다.

돼지고기 요리가 많은 제주도 특성상 이를 뛰어 넘는 출장 요리를 만들어낼 수 있을지 걱정이 앞섰던 것.

이어 안내 받은 ‘백패커’ 최초 야외 주방은 출장요리단을 더욱 아연실색하게 만들었다. 조리 시설이 전혀 없는 빈 공간이었던 것이다. 무에서 유를 창조해야 하는 사상 최대 난관에 봉착한 극한의 출장 요리사들이 과연 이 위기를 어떻게 극복해낼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
손수 주방을 만들어 요리를 해내야 하는 촉박한 상황에서, 시간 안에 미션을 완수하기 위해 ‘백패커즈’가 선정한 돼지고기 메뉴는 무엇이었을까.

‘백패커’는 매주 목요일 오후 8시 40분에 방송된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