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한총리 “국민의 품으로 돌아온 광화문광장, 세계인 즐겨 찾는 명소 될 것”

한총리 “국민의 품으로 돌아온 광화문광장, 세계인 즐겨 찾는 명소 될 것”

기사승인 2022. 08. 06. 19:5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PYH2022080601080001300_P4
서울 광화문광장이 개장한 6일 오전 시민들이 광화문광장을 거닐고 있다. /제공=연합
한덕수 국무총리는 6일 "광화문광장이 명실상부한 시민의 광장으로 새로이 거듭나게 될 것으로 믿는다"고 밝혔다.

한 총리는 이날 저녁 광화문광장 개장 기념행사 축사를 통해 "광화문은 수도 서울의 상징이자 대한민국의 얼굴"이라며 "그동안 크고 작은 불편을 감수하면서 광장의 새로운 탄생을 성원해준 시민 여러분께 깊은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고 말했다.

한 총리는 "광화문광장과 경복궁, 그리고 청와대를 아우르는 이 지역은 우리의 기나긴 역사와 찬란한 문화, 민주화의 중심이었다"며 "국민의 품으로 돌아온 청와대와 함께 국민뿐 아니라 세계인이 즐겨 찾는 명소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광화문광장은 1년 9개월 만에 재구조화 공사를 끝으로 다시 개방됐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