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김기문 “중기 ESG 경영할 수 있는 환경 조성 필요”

김기문 “중기 ESG 경영할 수 있는 환경 조성 필요”

기사승인 2022. 08. 19. 06:0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중기중앙회, '서울·경기지역 협동조합 환경·사회·지배구조(ESG) 간담회' 개최
중소기업중앙회는 19일 서울 여의도에 있는 중기중앙회에서 '서울·경기지역 협동조합 환경·사회·지배구조(ESG) 간담회'를 개최했다.

간담회 1부에는 'ESG 경영과 중소기업 대응'이라는 주제로 문성후 한국ESG학회 부회장이 △ESG의 개념과 확산배경 △ESG 리더쉽에 대해 발표하고 '중대재해 대응'을 주제로, 양옥석 중기중앙회 인력정책실장이 △안전보건관리체계 구축 방안 △정부 지원사업 등에 대해 안내했다.

이어 2부에서는 김기문 중기중앙회장 주재로 서울·경기·경기북부지역 협동조합 이사장 60명과 ESG, 산업안전 등에 대한 현장애로 간담이 이어졌다. 이날 간담회에서는 환경·안전경영을 위한 ESG 경영 지원의 필요성과 중대재해처벌법 보완사항 논의 등이 있었다.

김기문 중기중앙회장은 "ESG 경영은 어렵지만 안갈 수 없는 길"이라며 "다만 중소기업들이 ESG 경영을 할 수 있는 환경 조성을 위한 정부지원 확대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한편 중기중앙회는 지역별·업종별 ESG 교육을 이어나가며 중소기업의 ESG 경영 인식확산에 지속적으로 나서고 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