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장현국 위메이드 대표 “메타버스는 블록체인 연결 게임 생태계”

장현국 위메이드 대표 “메타버스는 블록체인 연결 게임 생태계”

기사승인 2022. 11. 24. 14:3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clip20221124133327
장현국 대표가 23일 서울대학교에서 열린 2022 미래산업포럼에서 주제 발표를 하고 있다./제공=위메이드
위메이드 장현국 대표가 23일 서울대학교에서 열린 2022 미래산업포럼 '메타버스와 NFT생태계 동향과 전망'을 통해 "메타버스는 블록체인을 통해 연결된 거대한 게임 생태계"라고 정의했다.

주제 발표자로 참석한 장현국 대표는 "진정한 메타버스는 나와는 또 다른 자아가 존재해야 하고 재미가 보장되어야 하며 경제적 가치가 현실로 이어져야 하는데, 블록체인 게임이 이 모든 것을 가능하게 한다"고 설명했다.

이어 "첫 번째, 두 번째 조건은 기존 게임들도 잘 갖추고 있지만 경제적 가치는 각각의 섬 안에 갇혔다"며, "게임과 블록체인이 만났을 때 이용자가 아이템을 소유하게 되고, 여러 게임이 경제적이나 플레이적으로 연결되는 인터게임 이코노미와 인터게임 플레이, 즉 메타버스가 형성될 것"이라고 말했다.

위메이드가 서비스 중인 게임을 메타버스 실현의 예로 들었다. "2021년 출시한 미르4 글로벌이 현재까지 시장에서 가장 성공한 블록체인 게임"이라며, "다음달 글로벌 시장에 출시하는 미르M은 미르4의 하이드라(HYDRA)를 직접 사용함으로써, 두 게임의 토크노믹스가 연결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번 포럼에는 서울대학교 경영대학 재학생과 교직원 관련 산업 종사자들이 참석했다. 추후 서울대학교 경영대학 공식 유튜브에서 다시 볼 수 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