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윤수 부산교육감 “직원들 든든한 버팀목 되겠다”

기사승인 2022. 11. 30. 16:2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KakaoTalk_20221130_131614411_05
하윤수 부산시교육감이 30일 오전 시교육청 별관 1층 소통공감실에서 열린 '교육감 만난Day!' 행사에 참석해 민원 담당 직원들과 간담회를 하고 있다.
하윤수 부산시교육감은 30일 시교육청 별관 1층 소통공감실에서 교육청 민원 담당 직원 7명 등이 참석한 가운데 '교육감 만난 Day!'행사를 가졌다.

하 교육감은 이날 행사를 비롯해 취임 이후 '교육감 만난 Day!'를 통해 7차례, 그 외 교육 현안으로 42차례에 걸쳐 민원인과 만나는 등 소통을 확대해 나가고 있다.

이날 행사는 시민들과의 원활한 소통을 위해서는 먼저 직원들과의 교감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는 하윤수 교육감의 생각에 따라 시민들이 아닌 민원 담당 직원들과의 간담회 방식으로 열렸다.

하 교육감과 민원 담당 직원들은 △장시간 통화, 폭언, 반복 전화 등으로 인한 피로도 증가 △민원인 고성 등 특이 민원 발생 시 응대의 어려움 △점심시간 교대 근무 등 민원 업무를 처리하며 겪는 어려움과 민원 서비스 개선방안 등에 대해 의견을 나눴다.

하윤수 교육감은 " 최일선에서 시민들과 호흡하신다고 고생하시는 직원들의 이야기를 직접 듣고 소통하고 공감 할 수 있는 뜻 깊은 시간 이었다"며 "앞으로 직원들이 부산교육 발전을 위해 소신껏 일할 수 있는 든든한 버팀목이 되어 줄수 있도록 노력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부산교육청은 콜센터를 통해 1일 평균 273건의 민원 상담을 하고 있으며, 올해 10월 기준으로 총 5만 5,386건의 민원을 상담했다. 또, 국민신문고 민원을 월평균 330건, 연간 약 4천여 건을 처리하고 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