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서울 지하철 노사 협상 타결…1일 첫차부터 정상운행

서울 지하철 노사 협상 타결…1일 첫차부터 정상운행

기사승인 2022. 12. 01. 01:3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지하철 파업 하루로 마무리
rhdtk11
왼쪽부터 명순필 서울교통공사 노조위원장, 김상범 서울교통공사 사장, 김철관 교섭 대표위원./서울교통공사 제공.
서울 지하철을 운영하는 서울교통공사 노사가 1일 임금·단체협약(임단협) 협상을 타결했다. 노조가 전날 시작한 총파업을 중단키로 하면서 서울 지하철은 이날 첫차부터 정상 운행한다.

노사는 지난달 30일 오후 8시께 서울 성동구 본사에서 임단협 본교섭을 재개했다. 교섭을 시작한 지 5분여 만에 정회하는 등 난항을 겪었지만, 사측이 새로운 제시안을 내놓으면서 실무협상이 이어졌다.

민주노총과 한국노총 소속 양대 노조로 구성된 연합교섭단은 이 교섭안을 놓고 논의한 끝에 연합교섭단위원회를 열어 교섭을 속개하기로 의결했고, 같은 날 오후 11시 40분께 본교섭이 다시 시작됐다.

노사는 본교섭에서 임단협 합의안을 도출하고 협상 타결을 선언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