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현대엔지니어링, ‘힐스테이트 평택 화양’ 이달 분양

현대엔지니어링, ‘힐스테이트 평택 화양’ 이달 분양

기사승인 2022. 12. 05. 10:2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힐스테이트 평택 화양' 투시도(이미지=현대엔지니어링)
'힐스테이트 평택 화양' 투시도. /제공=현대엔지니어링
현대엔지니어링은 이달 경기 평택 화양지구에 '힐스테이트 평택 화양'을 분양한다고 5일 밝혔다.

단지는 지하 2층~지상 31층 14개동에 총 1571가구(전용 72~84㎡) 규모로 조성된다. 모든 가구가 남향 위주로 배치됐다.

단지가 들어서는 화양지구는 평택항과 인근 산업단지, 향후 KTX 경유가 예정된 안중역 사이에 조성된다. 개발 완료 후 고덕국제신도시와 함께 평택을 이끌어가는 개발 축이 될 것으로 기대를 받고 있다. 국내 민간주도 도시개발사업지 중에선 역대 최대 규모로 약 279만㎡에 부지에 2만여가구, 5만여명 이상을 수용 가능토록 계획됐다. 대형 사업지인 만큼 지구 내 초·중·고와 공원, 종합병원, 공공청사, 상업·업무지구 등이 다양하게 들어선다. 가까운 곳에 호수와 바다가 만난 평택호 관광단지가 위치해 향후 관광도시로의 변화도 기대된다.

단지는 지역 핵심도로인 38번국도와 연접해 있으며 이를 이용하면 포승국가산업단지, 황해경제자유구역 평택BIX지구 등 주요 산업단지는 물론 평택 도심지로의 진입할 수 있다. 차량 10분 내 거리에 서평택IC(인터체인지)가 있어 서해안고속도로로의 진입도 빠르다.

단지 반경 4km 거리에 서해선(예정)과 포승평택선(예정)이 연결될 안중역이 들어설 예정이다. 특히 서해선은 향후 경부고속선(KTX)과 연결될 계획으로 서울역까지도 약 40분 대로 빠르게 이동 가능해질 전망이다. 가까운 곳에 포승IC(예정)도 예정돼 제2서해안고속도로 진입도 용이해질 전망이다.

단지는 지역 상관없이 전국에서 청약 가능하며 LTV(주택담보대출) 한도도 최대 70%까지로 규제지역 대비 높을 전망이다. 중도금 대출에는 무이자 혜택도 제공 예정으로 입주 전까지 중도금에 대해서는 별도의 금융비용이 발생하지 않는다.

분양 관계자는 "단지가 있는 곳은 대형 계획도시로 도로, 철도, 산업단지, 관광단지 등 다방면에서 굵직한 개발호재들로 가득하다"며 "화양지구의 랜드마크로 자리잡을 대단지 브랜드아파트"라고 말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